민화협​(서울=연합뉴스)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를 비롯한 300여개 통일시민사회단체는 "4·27 판문점 선언에 대한 국회비준 동의를 촉구하는 100만인 범국민 서명운동에 돌입한다"고 11일 밝혔다.

민화협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판문점 선언 국회비준 동의 촉구 추진위원회를 출범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또 "원칙적으로 대통령은 헌법상 조약체결권과 조약에 대한 비준권을 갖지만, 중요한 조약은 비준하기 전 사전에 국회동의를 받아야 한다"며 "국회의 동의를 받은 조약은 법률과 같은 수준의 법적 효력을 갖기 때문에 정부가 변경되더라도 어떠한 권력자도 마음대로 개폐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전국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도 100만 국민 서명운동을 전개할 것이며, 매달 27일 국회 앞에서 서명운동 결의를 위한 집회를 열겠다고 덧붙였다.

출전: 민화협 "판문점선언 국회비준 촉구 100만 서명운동 돌입", 연합뉴스 2018년 7월 11일

태그 :
트랙백 주소 : http://blog.jinbo.net/gilo/trackback/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