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바 영역으로 건너뛰기

<시의 여인> 정명석 시집 영감의 시 3

<시의 여인> 정명석 시집  영감의 시 3

 

 

책소개

「영감의 시」3편 『시의 여인』. 정명석 저자의 시집으로 저자가 섬기는 창조자와 성자를 대상으로 시적 영감을 받아 쓴 작품을 모았다. '모심', '주 발길 나에게도', '십자가의 길', '신의 손', '시가 흘러간다', '시련과 고통 굴' 등 다수의 시가 수록되어 있다

저자소개

저자 : 정명석

저자 정명석은 1945년 충남 금산군에서 출생했다. 1995년 월간 『문예사조』로 등단한 후 ‘영감의 시’ 네 권을 선보였고, 한국 시문학 100년사를 총망라한 ‘한국시 대사전’(2011)에 그의 시 10편이 등재되었다. 저자는 시작(詩作) 활동 외에도 50여 년간 성경 연구를 해 오면서 기독교복음선교회 총회장을 맡아 『구원의 말씀』, 설교집『생명의 말씀』, 잠언집『하늘말 내말』 등의 종교 서적들을 꾸준히 집필해 왔다. 그리고 다양한 예술을 섭렵하여 국내 및 국외(영국, 프랑스, 독일, 아르헨티나 등)에서 그림과 서예 작품 다수를 전시한 바 있다.

목차

1. 십자가의 길

모심
사랑
일편단심
그릇
기도 1
기도 2
문턱

주 발길 나에게도
행복은 간다
부두의 고독
밤배
갈 길 멀다
그 소원
십자가의 길
애곡
내 머리

2. 시가 흘러간다

신의 손
심정의 님
시의 여인
기다림 1
내 님만 못하리
시가 흘러간다
흐름
가을 님
솔향기
용문골
시련과 고통 굴
가치
적막한 섬
고향을 가고파서
무덤기간
예정

3. 사랑하라

다 귀해
귀인
밥 짓기
만남과 이별
보고픈 얼굴
인상
기다림 2
인천사
인간 생각
말하라
사랑하라
신과 오해
인생
욕심
님 더 못 보겠네
상한 마음
멍든 가슴
원점

4. 신의 손에 거두어지도다

방법
하늘을 뚫는 자
홀몸이 아니다
님은 웁니다
창살
기다림 3
한 몸 한 길
호기심
꽃 중의 꽃
인생길 1
인생길 2
쓰고 단 맛
순리
시험
별은 빛난다
선악
실천
꽃과 열매
일순간

출판사 서평

뼈 깎고 마음 깎으며 걸어온 인생길, 그 위에서 만난 神과 詩... 저자의 '영감의 시' 시리즈 중 세 번째 시집 『시의 여인』, 이 책은 창조의 하나님과 구원의 성자를 주(主)로 모시고 살아온 시인의 人生 이야기를 담고 있다. 세계를 두루 다니면서 다양한 인간과 풍취를 접하며 쓴 작품들인데, 만국 공통으로 인간의 핵은 ‘마음과 영혼’에, 삶의 핵은 ‘사랑’에 있다고 전한다. 시인은 그 핵의 근원인 신(神)의 세계와 깊이 소통하면서 영감(靈感)으로 길어 올린 내용들을 시편으로 엮어 냈다. 땅의 한 인간이 가파른 절벽을 기어올라...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