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바 영역으로 건너뛰기

[시사 뉴스] 북 "22일까지 확성기 철거 않으면 군사행동 개시

北 "22일까지 확성기 철거 않으면 군사행동 개시"

연합뉴스 | 입력 2015.08.20. 19:30 | 수정 2015.08.20. 19:32 

 

포격 도발 직후 국방부에 총참모부 명의 전통문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북한군은 20일 남쪽을 향한 포격 도발 직후 우리 군에 전통문을 보내 오는 22일까지 대북 확성기 방송 시설을 철거하라고 요구했다.

국방부는 이날 "북한군이 오늘 오후 5시께 서해 군 통신선을 통해 총참모부 명의의 전통문을 국방부 앞으로 보내왔다"며 그 내용을 공개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북한군 총참모부는 "오늘 오후 5시부터 48시간 내에 대북 심리전방송을 중지하고 모든 수단을 전면 철거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총참모부는 "이를 이행하지 않으면 군사적 행동을 개시할 것"이라고 위협했다.

총참모부는 우리 군의 대북 심리전 방송이 "(북한에 대한) 전면적 중대 도전"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북한군은 이날 오후 3시 52분께 로켓포로 추정되는 포탄 1발을 경기도 연천군 중면 지역으로 발사했고 이는 우리 군 대포병 레이더에 포착됐다.

우리 군은 북한군의 도발 원점으로 추정되는 곳으로 포탄 20여발을 발사해 남북간 긴장이 최고조에 달했다.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