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의 법적 고발과 법인 취소만으로 당장 대북 전단 살포가 막아질까? 지금 같은 적대감이 높아진 상황에서 접경 지역 주민들의 안전이 위협당하는 만큼, 공권력이 금지해야 한다. 청와대-정부는 너무 안이하다.
 
대결 수위와 긴장이 높아져서 지금 좋을 게 무엇이지? 긴장을 완화하고 이 정부가 그토록 강조하는 국민의 안전, 불안과 걱정을 잠재워야 정상적인 거 아니야?
 
그런데 통일부한테 그냥 일을 떠맡기고 청와대는 지켜보고 분석만 하나 봐. 참 걱정스럽다, 걱정스러워.
 
지역 주민의 안전, 군사 긴장 예방, 공공 복리를 위해 문재인 정부는 대북 프로파간다 단체의 집단 행동을 확실히 막아라.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2020/06/11 11:35 2020/06/11 11:35

Trackback Address >> http://blog.jinbo.net/solbangul/trackback/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