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바 영역으로 건너뛰기

게시물에서 찾기Class struggle, fight the enemy..

1923개의 게시물을 찾았습니다.

  1. 2018/01/25
    [1.25] 大韓民國노동NEWS
    no chr.!
  2. 2018/01/24
    HYDIS농성..(D#211~223)
    no chr.!
  3. 2018/01/23
    [1.23] 大韓民國노동NEWS
    no chr.!
  4. 2018/01/22
    [1.22] 大韓民國노동NEWS
    no chr.!
  5. 2018/01/19
    [2009.1.20]용산참사/학살
    no chr.!
  6. 2018/01/18
    1.20(土): 용산학살 추모제
    no chr.!
  7. 2018/01/17
    [1.17] 大韓民國노동NEWS
    no chr.!
  8. 2018/01/15
    [1.15] 大韓民國노동NEWS
    no chr.!
  9. 2018/01/14
    [1.13] 反2018올림픽 시위
    no chr.!
  10. 2018/01/12
    [1.12] 大韓民國노동NEWS
    no chr.!

[4.11]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Today(4.11) in the morning(KST) in central Seoul: Hyundai/Kia Motors' non-regular workers were attacked again! Police and "security guards" hired by Jongno District Office and the workers clashed, and one of them was rushed to the hospital because of a back injury. About 200 police officers and 15 staff members of Jongno-gu Office started the demolition at 10:30 a.m. on Friday. Police have overwhelmed about 20 non-regular workers, and the district office has confiscated three tents...

 

사용자 삽입 이미지

Source of the pics: comrade Shin Yoo-ah and NewsCham
 

Three Hyundai/Kia Motors' non-regular workers have staged a sit-in struggle in front of the central gov't complex since two weeks(here you'll get a related article in Korean), urging Hyundai Motor Group Chairman Chung Mong-koo to be punished for the illegal employment of temporary workers in S. Korea's main vehicle manufacturer.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4.09]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관계 기사:

11년째 투쟁 중인 콜트콜텍 해고노동자들, 투쟁은 계속된다 (민중의소리, 3.09)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4.08]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4.06]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4.05]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4.03]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속영상통신' 12호



관계 기사:
4.3항쟁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보건의료노조, 4.02)
“4.3의 정명은 4.3 민중항쟁이다” (금속노동자, 4.03)
4.3 민중항쟁 70주년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 (노동과 세계, 4.0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4.01]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Today(4.01), Kim Deuk-joong(KMWU, SsangYong Motor union's division manager) - who has been fasting...

 

사용자 삽입 이미지

 

...for 32 days - has declared a halt to the hunger strike. Comrade Kim Deuk-joong posted a message on his Facebook page saying, "Today, after 32 days, I'll stop my hunger strike. But the struggle goes on!!" Kim has been on a hunger strike in front of Ssangyong Motor plant in Pyeongtaek, Gyeonggi Province since March 1. (source: VoP, 4.01)

His (hunger)strike demands were the following: Reinstate the 120 dismissed Ssangyong Motor workers! Drop the damages claims suits against the union and workers! Uncover the truth behind the State-sponsored violence against the Ssangyong Motor workers during the 2009 strike and ensure redress for workers whose human rights were violated and punishment of those responsible for the state-sponsored violence!

And the demands are still the same! Because - as comrade Kim Deuk-joon vowed - THE STRUGGLE GOES ON(until victory)!!

Related article:

쌍용차 김득중 지부장, 32일차 단식 중단.. (민중의소리, 4.01)

Two days earlier(3.30) comrade Chong Hye-won wrote the following: We have just confirmed from Hwasung Prison that former KCTU president HAN Sang-gyun is on the 3rd day of a hunger strike begun in prison on March 28th to support the demands of the KMWU Ssangyong Motor Branch fighting for justice. Today, as India's Mahindra & Mahindra Managing Director Pawan Goenka visits Korea for the Ssangyong Motor shareholders meeting, the Ssangyong Motor Branch Chair KIM Deuk-Joong - on the 30th day of a hunger strike calling for justice for dismissed Ssangyong Motor workers - received a hand written letter...

 

사용자 삽입 이미지

 

...by snail mail from former KCTU President HAN Sang-gyun in prison. Former president HAN wrote that he will continue comrades KIM's hunger strike from prison and requests Ssangyong Motor Branch Chair to stop the hunger strike...

Related article:

“사랑하는 득중아, 건강하게 투쟁!” 3일째 옥중단식, 한상균의 ‘옥중편지’ (민중의소리, 3.3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3.30]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관계 기사:
‘3.31 뛰뛰빵빵 택시 희망버스’, 전주로 달려 간다 (참 세상, 3.2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3.29]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민주노총은 28일 오후5시 경기도평택 쌍용차공장정문앞에서 "쌍용차 해고자전원복직약속이행 '함께 살자'결의대회"를 개최했다.

   민주노총은 "2015년 노노사합의 내용은 해고자전원복직이었지만 2017년상반기까지 해고자전원복직을 위해 노력한다라는 내용의 합의가 제대로 이행되지않고 있다."고 규탄했다.

   쌍용차지부는 "우리는 자본앞에 꺾이고 싶지않다."며 "굴복하지않고 당당하게 투쟁하고 연대하겠다."고 강조했다.

   쌍용차지부는 <2009년부터 2018년의 10년동안 쌍용차문제는 여전히 제자리에 있다.>며 <4월20일 우리는 서울에서 해고자들의 원앙소리를 외칠 것이다.>라고 밝혔다.

   쌍용차지부는 "지부장의 단식을 끝내는 것은 회사가 결정해야 한다."며 "2015년 합의하면서 회사가 얘기했던 손배가압류 34억이 여전히 저희들의 목줄에 걸려있다."고 질타했다.

   이날은 쌍용차지부 김득중지부장은 해고자전원복직을 촉구하며 단식을 단행한지 28일째이다.

(출처: 진보노동뉴스, 3.29)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관계 기사:
[3.28] 민주노총, 함께 살자 결의대회 (금속노동자, 3.29)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3.27] 大韓民國노동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 제목
    CINA
  • 이미지
    블로그 이미지
  • 설명
    자본주의 박살내자!
  • 소유자
    no chr.!

저자 목록

달력

«   2018/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기간별 글 묶음

찾아보기

태그 구름

방문객 통계

  • 전체
    1129255
  • 오늘
    196
  • 어제
    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