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바 영역으로 건너뛰기

게시물에서 찾기2021/06

1개의 게시물을 찾았습니다.

  1. 2021/06/08
    사벽도가[춘향 방 그림가]의 관흥과 장포 또는 관우와 장비에 대하여
    돌민

사벽도가[춘향 방 그림가]의 관흥과 장포 또는 관우와 장비에 대하여

 

*** 교수님께


 안녕하십니까? 김석민이라고 합니다. 오가며 인사를 드리면서도, 팬심을 밝히지는 못했었는데요. 존경하는 교수님께서 진행하시던 국악방송 라디오 프로그램의 오랜 애청자이기도 합니다. 감사합니다, 덕분에 귀한 소리를 들으며 많이 배웠습니다.

 사벽도가[춘향 방 그림가]의 사설 일부인 "관흥, 장포, 양 장수가 활 공부 힘써 헐 제"에 대해서 교수님께서 지적해 주신 점 감사드립니다. 다만 제가 사설을 정리할 때 '관흥, 장포'를 '관우, 장비'로 정리한 것은 진수의 "삼국지"에 따르면 장포가 일찍 죽었고 따라서 서기 221년의 오나라 정벌에서 관흥과 선봉을 놓고 다투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곧 나관중의 "삼국지연의"에서는 장포가 세 번째 깃발을 맞힌 것에 맞서 관흥이 세 번째 기러기를 맞힌 것으로 나오며 사설의 맥락이 "삼국지연의"의 유명한 한 장면으로서 관흥과 장포가 활쏘기 대결을 하는 장면을 참고한 그림을 감상하는 맥락이기는 하지만 "삼국지연의"를 직접 인용하는 것은 아니라는 점에서 '관우, 장비'로 사설을 정리했습니다. 정사에 어긋나지 않게 말입니다.

 사실에 맞아야 한다는 제 짧은 소견에 집착하느라, 아래와 같은 각주조차도 달지를 못했습니다. 제 부족입니다.

 

 관우(關羽), 장비(張飛) : '관흥(關興), 장포(張苞)'가 바뀐 것이다. 왜냐하면 진수(陳壽, 233~297)의 "삼국지(三國志)"에 따르면 장포는 아버지인 장비보다 일찍 죽었고, 따라서 장비와 관우의 죽음에 대한 복수전이라 할 서기 221~222년 이릉대전(夷陵大戰)에 참가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물론 허구가 가미된, 나관중(羅貫中, ?~?)의 "삼국지연의(三國志演義)"에서는 장포가 세 번째 깃발을 맞히고 관흥이 세 번째 기러기를 맞히는 등 선봉을 놓고 다투는 장면이 나오지만 말이다.


 올해 초 고양문화재단 계정 신영희 문화재님 공연도 그렇고 이번 완청(完聽) 판소리 김경아 명창님 공연도 그렇고요, 존경하는 교수님께서 사회나 해설을 맡으신 공연은 말씀을 듣고 싶어서라도 가고 싶은데 못 가서 아쉽습니다. 반대로, 거의 매번 가는 국립극장 완창 판소리 공연도 교수님께서 사회를 맡으실 때는 제가 좀 더 흥이 납니다.

 이렇게 저의 아이돌인 교수님께서 귀한 말씀을 해주셨으니, 저도 다시 노력하겠습니다. 관흥, 장포를 그린 병풍 그림을 좀 더 찾아보거나 돌아가신 춘전 성우향 춘향가 문화재님의 음원이나 사설을 찾아보거나 "춘향전 전집"(김진영 외 편, 박이정)에서 해당 대목을 발췌독 하는 등 고민을 더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질정에 감사드립니다. 왜냐하면 1년 남짓 춘향가 사설을 정리하며 100일 정도는 밤을 세우기도 했는데요, 그렇게 낸 결과물인 사설에 따뜻한 관심을 보여주신 셈이기 때문입니다.


2021년 6월 8일 화요일

석민 올림

 

------

 

https://www.youtube.com/watch?v=PY8JhHHncs8

 

 

------

 

https://blog.jinbo.net/jayul/92

 

[20210727_김세종제 판소리 춘향가 정오표.pdf (65.08 KB) 다운받기]

 

20210727_"김세종제 판소리 춘향가"(김경아 편, 범우사, 2019) 정오표
dolmin98@hanmail.net 돌민

13쪽 5줄 ······ 되었니라 ······ -> ······ 되었니라 ······

 

14쪽 2줄 ······ 추야월 의 ······ -> ······ 추야월의 ······

 

16쪽 2줄 ······ 제 일루로소이다. ······ -> ······ 제일루로소이다 ······

 

18쪽 2줄 ······ 청중추막을 쳐, 분띠 눌러 ······ -> ······ 청중추막을 쳐, 분띠 눌러 ······


22~23쪽 각주
138 ······ 비치다) 봄ᄇᆞ,,에 황봉백접(黃蜂白蝶) ······ -> ······ 비치다) 봄ᄇᆞᄅᆞᆷ에 황봉백접(黃蜂白蝶) ······

 

31쪽 각주 213 쫄쫄이 : ······ -> 쫄쫄이 문자 : ······

 

51쪽 각주 420 장비(張飛) : 중국의 삼국시대에 유비(劉備)를 도왔던 장수. -> 관우(關羽), 장비(張飛) : 정사(正史)를 참고해 '관흥(關興), 장포(張苞)'를 바꾼 것이다.

 

57쪽 각주 488 ······ 유주의 골짜기 ······ -> ······ 깊은 산골짜기 ······

 

······ 들리니라)를 참고하여 ······ -> ······ 들리니라)를 참고하여  ······

 

86쪽 각주 740 모란새긴 만자창 : 모란 새긴 만자창(卍字窓) . ······ -> 모란 새긴 만자창(卍字窓) : 모란 무늬를 뚫어새긴 만자창. ······

 

87쪽 3줄 ······ 진남항라자락 ······ -> ······ 진남항라 자락 ······

 

87쪽 4줄 ······ 진자주대762 곧 띠어, ······ -> ······ 진자주 대고 띠어,762 ······

 

87쪽 각주 762 진자주대(眞紫朱帶) :  짙은 자주색의 띠. -> 진자주(眞紫朱) 대고 띠어 : 짙은 자주색의, 대구(帶鉤, 허리띠 장식) 팔사(八絲) 띠에.

 

88쪽 각주 771 ······ 박기홍 창본 춘향가 ······ -> ······ 박기홍 창본 춘향가  ······

 

88쪽 각주 776 ······ 춘향가 말책 42장본 ······ -> ······ 춘향가 말책 42장본(이용우 필사본)」  ······

 

771 ······ 백성환 창본 춘향가 ······ -> ······ 백성환 창본 춘향가 ······

 

93쪽 각주 852 ······ 권마성고 ······ -> ······ 권마성고  ······

 

852 ······ 별춘향젼이라 73장 ······ -> ······ 「별춘향젼이라 73장(박순호 소장본)」 ······

 

93쪽 3줄 ······ “예이!”, ······ -> ······ “예이!” ······

 

108쪽 각주 980 넌 내가 : ······ -> 나에게는 : ······

 

111쪽 7줄 ······ 내려라!”, ······ -> ······ 내려라!” ······

 

111쪽 12줄 ······ “예이!”, ······ -> ······ “예이!” ······

 

115쪽 3줄 ······ 조심하라” ······ -> ······ 조심하라.” ······

 

117쪽 각주 1063 ······ 박순호 소장 91장본 ······ -> ······ 박순호 소장 91장본 ······

 

1063 ······ 「별춘향젼이라 73장」 ······ -> ······ 「별춘향젼이라 73장(박순호 소장본)」 ······

 

131쪽 각주 1201 ······ 성우향 창본 춘향가 김세종제 ······ -> ······ 성우향 창본 춘향가 김세종제 ······

 

1201 ······ 박동진 창본 춘향가 ······ -> ······ 박동진 창본 춘향가 ······

 

1201 ······ 정광수 창본 춘향가 ······ -> ······ 정광수 창본 춘향가 ······

 

1201 ······ 신학균 소장 39장본 별춘향가 ······ -> ······ 신학균 소장 39장본 <별춘향가>」 ······

 

135쪽 9줄 ······ “서리!”, ······ -> ······ “서리!” ······

 

166쪽 각주 1453 천붕우출혈(天崩又出穴) : 하늘이 무너져도 또한 솟아날 구멍이 있다. -> 천붕우출혈(天崩牛出穴) :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다. 『동언해(東言解)』 참고.

 

190쪽 4줄 ······ 장창락 ······ -> ······ 장창락 ······

 

각주 1656 ······ 장창락(長唱不樂) ······ -> ······ 장창락(長唱不樂) ······

 

195쪽 1줄 ······ 시경(詩經) 소아(小雅) ······ -> ······ 시경(詩經) 소아(小雅) ······

 

195쪽 5줄 ······ 있니라. -> ······ 있니라.

 

203쪽 10줄 시성(詩聖)으로 추앙받는 두보와 쌍벽을 이루는 ······ -> 이상은(李商隱)과 함께 소이두(小李杜)로 불리는, ······

 

217쪽 7줄 ······ 노닐, ······ -> ······ 노낼, ······

 

227쪽 6줄 ······ 대가로서 ······ -> ······ 대가로서, ······

 

232쪽 15줄 ······ 올라 떠나가는 님을 바라보는 ······ -> ······ 올라 바라보는 ······

 

236쪽 17줄 ······ 연작시 중 제(第) 1수(首)이다. ······ -> ······ 연작시 중 제1수(首)이다. ······

 

260쪽 11줄 ······ 자자 ······ -> ······ 자자 ······

 

뒤표지 날개 4줄 공연등 -> 공연 등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