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6/27

시간이 지날수록, 경험이 많아질수록-

과천쪽의 이야기가 공감되고 더 깊이 이해된다.

 

전에 추상적으로 이해했던 금융화의 의미가 더 구체적으로, 어떻게 세상에 적용되고 있는지 이해되고,

그래서 비정규직 문제도 금융화의 결과일 뿐이라는 게 절절히 이해된다.(내가 맞게 이해한거라면)

원인이 아닌 결과에 대한 투쟁만 하고 있는 현실도 눈에 잘 들어오게 되고.

 

그런데 그 이해된 결론들을.. 노동조합에서 조합원들에게, 혹은 그냥 시민들에게, 대중들에게..

전달할 자신이 없다.

 

....... 어쩔..

2016/06/27 11:56 2016/06/27 11:56
Trackback Address :: http://blog.jinbo.net/imaginer/trackback/550
[로그인][오픈아이디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