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바 영역으로 건너뛰기

게시물에서 찾기현실이 꿈에 스미고 꿈이 현실을 반영한다.

47개의 게시물을 찾았습니다.

  1. 2018/12/23
    2018/12/23
    하루

2018/12/23

심리상담을 시작했는데 상담사가 꿈에 나왔다.

단 한 번 만에 꿈에 나오다니 대단함

 

꿈 속에서 상담사는 연립주택에서 단체활동가들과 같이 살고 있었는데

마침 내가 거기서 하루밤을 잤다.

자고 9시까지 상담소에 갔어야했는데 내가 좀 늦었다.

(새벽에 막 깨었을 때에는 더 생생했는데 그래서 쓸 게 많았는데

다른 글을  쓰고 나니 금세 잊어버렸다.)

 

그저 단편적인 몇 조각들.

그 곳은 여성들이 많이 오는 상담소라서

이 방 저 방에서 아이들이 혹은 다른 여성들이 많았고

나는 그들과 웃고 장난을 쳤다.

중간에 전체가 다 모이는 프로그램이 있었는데

거기에 M이 있었다.

 M은 나를 많이 의식하는 듯했지만 나는 끝까지 M을 모른 척 했다.

 

나중에 다시 상담사의 집으로 돌아와서

대학원 얘기를 들려주었다.

대학원에 갔는데 게이들이 참 많았다고,

나는 그곳에서 게이들과 처음으로 대화를 제대로 해봤다고.

그 말을 들은 상담사도 게이에 대한 이야기들을 했다.

나는 그 말을 들으며

이 상담사는 게이는 아니구나, 하고 생각했다.

그 사실에 약간 실망했다.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