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바 영역으로 건너뛰기

울금재배

울금은 아열대식물이어서 온화하고 비가 자주 오는 제주의 기후조건과 잘 어울립니다.
병충해에 강하기 때문에 재배과정에서 농약을 쓸 필요가 없습니다.
봄에 심어서 겨울에 수확하기 때문에 다른 작물을 번갈아 재배할 수는 없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월 : 거름을 충분히 주고 미리 밭을 갈아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월 : 간격이 넓은 비닐로 멀칭을 하고 어른 엄지손가락 마디만한 크기로 자른 울금을 심어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5월 : 씨를 심은지 한 달이 지나면 싹이 나오기 시작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6월 : 싹이 나온 후 커다란 잎이 펴지면서 자라기 시작합니다. 초반에는 자라는 속도가 빠르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7월 : 날씨가 더워지기 시작하면서 아이가 쑥쑥 자라듯이 키가 커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8월 : 본격적인 무더위 속에 왕성하게 자라서 큰 것은 2m가까이 자라기도 합니다. 무더운 여름에 본격적으로 자라기 때문에 물을 자주 줘야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9월 : 크고 하얀 꽃이 피는데 꺽지 않고 그냥 두면 10월까지 그대로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월 : 뿌리로 영양분이 저장되기 시작하면서 줄기는 서서히 사그러들기 시작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1월 : 뿌리가 영글기 시작하는 시기로 줄기가 많이 삭아드는 모습이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2월 : 줄기가 노랗게 익으면 수확을 해야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줄기를 자르고 뿌리부분을 파내야 하는데 조금 힘이 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방 파낸 울금입니다. 흙을 털어내고 잔뿌리를 손질하는 작업이 필요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확한 울금이 쌓인 모습을 보면 기분이 좋습니다.
울금이 필요하신 분은 연락주십시오.
010-7696-4454 (판매는 저희 아버지가 담당하고 있습니다. 사진 속에 나오시는 분입니다.)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