ㄷㅗ둑들을 구하게 된 경로

category BL의 심오한 세계 2015/12/03 12:58

아무 의미 없지만 일단 나에게 의미가 있으니까 쓴다. 진짜 아무 의미 없는 글이다;; 써야 하는 글이 있어서 쓰기 싫어서 이러고 있... 하아... 왜 내가 써야 하는 거져 흑흐규

 

중간에 자음 모음 분리시켜 놓은 것은 검색을 방지하기 위함이다.

 

ㄷㅗ둑들은 아직 3권으로 미완 상태다.  2,3권이 나온 건 작년 5월 4일이었다. 당연히 검색해서 찾아보고 쓴다<

 

탈덕이라 믿어의심치 않으며 성인지1 읽기를 중단했는데 나 돌아갈래~~ 하고 몇 년 울부짖은 끝에 올해 입tothe성2!! 그 새 내가 좋아하는 장목다ㄴ님은 소설을 이것저것 내셨다. 휴덕기를 끝내고 젤 처음 한 건 좋아하는 작가들의 작품을 구입하는 거였다. 너무 당연한가여. 어느 순간부터 장터 죽순이가 됨. 새로운 일은 아닌데 여기저기 장터 죽순이 노릇 좀 해봤다. 어디서 해댔는지 잘 기억도 안 나지만 본능이 남아있다<

 

그렇게 해서 아름다운 목록을 만들어냈는데.. 그 목록은 조만간 성인지 전용 책장을 하나 만들 계획이라 그걸 사진찍어 올리며 만천하에 공개하겠다. 냐하하하하하하하< 물론 아직 갈 길이 멀었다. 100을 가야 한다면 40 정도 온 것 같긴 한데... 하야이!! 빠르긴 하다. 그만큼 죽순이 노릇이 빛을 발한 것이다. 죽슌아~~

 

하지만 아무리 죽슌이 노릇을 해도 ㄷㅗ둑들은 구할 슈가 없었다. 물론 매물이 적긴 해도 있긴 한데 셋트가가 너무 세서. 혹은 낱권들이 너무 형편 없어서. 나보다 더한 업자 죽순이(년)들이 좋은 매물은 홱 홱 낚아채가고 ㅜㅜㅜㅜ 아오 썅 ㅜㅜㅜㅜ 그래서 계속 못 샀는데 최근 ㅊㅐ팔ㅇㅣ님의 ㅂㅊ이랑 교환하게 된 거다!!!! 이 성공담을 쓰려고 서설이 긴 것인데<

 

ㅂㅊ은 ㅋㅋㅋㅋ 멍청한 것...< 1~4권 재고판매 때, 그때 일본어 세미나 중이었는데도 메일을 레디로 써놨다가 재고 개시 시각인 9시 정각 땡! 할 때 바로 발송해서 나는 되겠거니 했는데. 인기작 재고 구매를 첨 해봐서... 개망함 ㅜㅜ 수신자가 네이버 이메일 계정이었는데 지메일로 보낸 게 패착이었다고 평가하고 있다. 성공담을 보니 9시 땡하기 2, 3초 전에 보내야 한다고 함. 여튼 ㅂㅊ 재고 구매를 실패하고... 그랬더니 더 읽고 싶어서 (왜 그랬는진 기억이 안 나네) 장터 하이에나 생활을 하다가 낱권 없이 나온 3, 4권을 발견했다! 1, 2권은 나온지 쫌 돼서 매물이 거의 없고 3, 4권이 신간이라 간혹 있었는데. 아오 신간 판매할 기간에는 인포란 보지도 않고 있다가 나중에 왜 그랬을꺄? 여튼 3, 4권을 뙇 구했고 그리고나서 1, 2권 판매글을 찾았는데, 연락해보니 지금은 3, 4권도 있기 또래 다 사야 한다고 해서 다 사버렸다. 셋트가 아름답지 않았지만 그럭저럭 했던 것 같다. 거래 기록 삭제가 의무화돼 있어서 (개인정보 보유 문제 때문에) 다 삭제해서 기억이 안 나네.

 

그렇게 한 질 외에 짝권으로 3, 4권을 갖고 있다가 다른 책 3권짜리로 차액 교환 없이 1, 2권 구한다고 올렸더니 바로 연락 옴. 그래서 1~4권 완성! 이리하야 두 질을 갖게 되었고 바로 몇 달 전 ㄷㄷㄷ로 ㅂㅊ 구한다는 글에 연락을 취해 봤으나 일주일 넘게 답이 없어 아 역시 이미 교환하셨겠거니 포기하고 나도 새로 교환글을 올렸으나... 연락이 없어!! 이메일 푸쉬 올 때마다 깜짝 깜짝 놀랐는데 -ㅁ- 아무도 관심이 없드아~~ ㅜㅜㅜㅜ 그러던 차에 며칠 전 한달 전의 문의글에 답장이 왔다. 답장이 늦어서 미안하다고. 하루 먼저 문의한 사람이 있어서 그 사람이랑 불발되면 연락 주겠다고. 아아... ㅇ<-< 희망고문의 몇 시간이었다. 아니야 포기해야 해 나는 대기 타는 건 너무 개로운데 흑흑 내가 먼저 이메일 보낼 걸 내가 왜 내가 왜애< 이러고 자빠졌는데 앞선 문의자는 이미 구매했단다고 나하고 교환하시겠다교!!!!!! 에헤라디야~~~!!!!!!

 

이리하야 각자 책을 부치고 차액교환 7천원 받고 깔끔하고 아름다운 교환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은 것이다. (아직 책은 안 왔다; 오늘 옴 ㅋㅋㅋ)

 

로맨틱. 책교환. 성공적

 

마침 이 교환이 성사된 날은 ㅊㅐ팔ㅇㅣ님의 ㅇㅓ봄물 재판 소식이 올라온 날이기도 했다. 냐하~ 그래서 동인 인생 최고의 날이었다고 페북에 좋다고 써놨음< 하지만 그걸론 성에 안 차기에 험난한 여정을 굳이 써보았다.

 

이제 글을 쓰자. 하아... 그나저나 돌아온 덕은 뭐라고 부르나여 회귀덕? 복덕? ㅋㅋ 복덕은 은희씨가 한 말임ㅋㅋㅋㅋ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1. 음지의 한국 야오이 소설을 이렇게 부른다. 그러고보니 이쪽 은어들 엄청 많은데 정리해 보고 싶구만. 며칠 전에 은희씨한테 신명나게 막 이쪽 씬을 설명하다가 아 이게 사람들은 정말 모르는 영역이구나 하고 새삼 깨달;텍스트로 돌아가기
  2. 글자 가운데에 tothe 넣는 것은 이미 유행이 한참 지났지만 나는 언제나 유행이 지났어도 영원히 좋아한다. 뭐래텍스트로 돌아가기
2015/12/03 12:58 2015/12/03 12:58

트랙백

https://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293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