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 뤽 고다르 감독님 타계

category 영화나 드라마 2022/09/13 21:15

고다르 영화를 열심히 보던 시기가 있었는데 이젠 영화도 별로 안 보고 마지막으로 고다르 작품 본 지도 좀 됐는데도 부고 소식 듣자마자 눈물 나서 놀랐다.

영화가 단순히 현실의 재현이 아니고 영화가 곧 현실이고 삶이라고, 고다르 영화를 보며 나도 그렇게 믿을 수 있었던 때가 있었다. 그게 내 삶은 아니라는 큰 한계가 있었고 결국 고다르 영화를 제대로 봤다고 말할 수도 없지만..

누구든 영화를 좋아라 했다면 그에게 배우지 않기 어려웠을 것 같다. 그가 팔레스타인에 대해 얘기했던 것을 조만간 더듬어보고 싶다. 아 눈물나.. 그나저나 진짜 고다르 영화 다 재밌게 봤는데 유일하게 아워뮤직을 보다 잠.. 그거야말로 팔레스타인 다룬 영환데;; 조만간 다시 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22/09/13 21:15 2022/09/13 21:15

트랙백

https://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3234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