걷다 0

걷다 -2018년 6월 

걷다 -2018년 5월 

걷다 -2018년 4월 

걷다 -2018년 3월

걷다 -2018년 2월

걷다 -2018년 1월

 

걷다 -2017년 12월

걷다 -2017년 11월

걷다 -2017년 10월

걷다 -2017년 9월

걷다 -2017년 8월 

걷다 -2017년 7월 

걷다 -2017년 6월

걷다 -2017년 5월

걷다 -2017년 4월

걷다 -2017년 3월

걷다 -2017년 2월

걷다 -2017년 1월

 

걷다 -2016년 12월

걷다 -2016년 11월

걷다 -2016년 10월

걷다 -2016년 9월 

걷다 -2016년 8월

걷다 -2016년 7월 

걷다 -2016년 6월 

걷다 -2016년 5월 

걷다 -2016년 4월

걷다 -2016년 3월

걷다 -2016년 2월

걷다 -2016년 1월

 

20215.12.24.

"웃을 일이 생겨서 웃는 것은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입니다. 하지만 일단 웃으면서 웃을 일이 생기도록 하는 것 이것이야말로 우리의 삶을 웃음으로 가득채워줄 수 있는 것입니다. 일단 웃으십시오. 그러면 웃을 일이 생깁니다." 

- 찻집 <토방 속의 장독대>

 

걷다 -2015년 12월

걷다 -2015년 11월

걷다 -2015년 10월

걷다 -2015년 9월

걷다 -2015년 8월

걷다 -2015년 7월

걷다 -2015년 6월

걷다 -2015년 5월

걷다 -2015년 4월

걷다 -2015년 3월

걷다 -2015년 2월 

걷다 -2015년 1월

 

걷다 -2014년 12월

걷다 -2014년 11월

걷다 -2014년 10월

걷다 -2014년 9월

걷다 -2014년 8월

걷다 -2014년 7월

걷다 -2014년 6월

걷다 -2014년 5월

걷다 -2014년 4월

걷다 -2014년 3월

걷다 -2014년 2월

걷다 -2014년 1월

 

걷다 -2013년 12월

걷다 -2013년 11월

걷다 -2013년 10월

걷다 -2013년 9월

걷다 -2013년 8월

걷다 -2013년 7월

 

2013.6.8.

"우리 같은 드로잉을 하는 사람들은, 관찰된 무언가를 다른 이에게 보여 주기 위해서가 아니라, 보이지 않는 무언가가 계산할 수 없는 목적지에 이를 때까지 그것과 동행하기 위해 그림을 그린다." -존 버거, <벤투의 스케치북>

 

걷다 -2013년 6월

걷다 -2013년 5월

걷다 -2013년 4월

걷다 -2013년 3월

걷다 -2013년 2월

걷다 -2013년 1월

 

걷다 -2012년 12월

걷다 -2012년 11월

걷다 -2012년 10월

걷다 -2012년 9월

걷다 -2012년 8월

걷다 -2012년 7월

걷다 -2012년 6월

걷다 -2012년 5월

걷다 -2012년 4월

걷다 -2012년 3월

걷다 -2012년 2월

걷다 -2012년 1월

 

걷다 -2011년 12월

걷다 -2011년 11월

걷다 -2011년 10월

걷다 -2011년 9월

걷다 -2011년 8월

걷다 -2011년 7월

 

2011.6.14.

자유인은 결코 죽음을 생각하지 않으며, 그의 지혜는 죽음이 아니라 삶에 대한 성찰이다.

- 스피노자, 에티카

원래 옮기려던 문장은 다른 문장인데, 이게 들어왔다.

 

걷다 -2011년 6월

걷다 -2011년 5월

걷다 -2011년 4월

걷다 -2011년 3월

걷다 -2011년 2월

걷다 -2011년 1월

 

걷다 -2010년 12월

걷다 -2010년 11월

걷다 -2010년 10월

걷다 -2010년 9월

걷다 -2010년 8월

걷다 -2010년 7월

걷다 -2010년 6월

걷다 -2010년 5월

걷다 -2010년 4월

걷다 -2010.3.28.~4.5. 터키

걷다 -2010년 3월

걷다 -2010년 2월

걷다 -2010년 1월

 

걷다 -2009년 12월

걷다 -2009년 11월

걷다 -2009년 10월

걷다 -2009년 9월

 

걷다 -2009년 5월

걷다 -2009년 4월

걷다 -2009년 3월

걷다 -2009년 2월

걷다 -2009년 1월

 

걷다 -2008년 12월

걷다 -2008년 11월

 

2008.9.25.

다시 좀 걸어볼까...

 

2008.4.6.

벤야민의 말처럼, 우리가 어디에 있는지 분명히 알게 되는 순간, 풍경은 단번에 사라지므로.

- 정여울의 <내 서재에 꽂은 작은 안테나>를 읽다가

 

걷다 -2008년 4월

걷다 -2008년 3월

걷다 -2008년 2월

걷다 -2008년 1월

 

걷다 -2007년 12월

 

2007.11.12.

그러나 대체 누가 웃음이라는 단순한 위력을 통하여 그의 얼굴을 마비시키고 있는 이 얼음을 녹여줄 것인가?

- 미셸 투르니에, <방드르디, 태평양의 끝>

 

걷다 -2007년 11월

걷다 -2007년 10월

걷다 -2007년 9월

걷다 -2007년 8월

걷다 -2007년 5월

걷다 -2007년 4월

걷다 -2007년 3월

걷다 -2007년 2월

걷다 -2007년 1월

 

걷다 -2006년 12월

걷다 -2006년 11월

걷다 -2006년 10월

걷다 -2006년 9월

걷다 -2006년 8월

걷다 -2006년 7월

걷다 -2006년 6월

걷다 -2006년 5월

걷다 -2006년 4월

 

2006.3.4.

phytoncide ; 식물이 살아가기 위해 일상적으로 발산하는 방향성 휘발물질. 인간의 면역체계와 같은 역할을 하는 식물의 저항력.

phyting ;

 

걷다 -2006년 3월

 

걷다 -2005년 12월

걷다 -2005년 11월

걷다 -2005년 10월

걷다 -2005년 9월

걷다 -2005년 8월

걷다 -2005년 7월

 

2005.6.10.

우리는 모두 길에서 태어나 길을 걷다가 길에서 사라져간다.

우리는 오직 풍경을 바꾸기 위해서만 멈춘다.

 

라고 25년동안 스쾃운동을 했던 어떤 사람이 말했다네.

 

걷다 -2005년 6월

걷다 -2005년 5월

걷다 -2005년 4월

걷다 -2005년 3월

걷다1

 

2005. 1.17.

야생에는 식물성 냄새가 난다  - 백무산, 야생

 

2004. 10.31

웃음보다 가치있는 것은 없다.

웃음을 터뜨리는 것, 자기를 내던지고 가벼워지는 것,

이것이 바로 힘이다.

비극처럼 우스꽝스러운 것도 없다.

-프리다 칼로

 

2004. 8.1

이렇게 새로운 세상을 만든다는 것은 심각한 일이다.

우리가 웃을 수 없다면,

우리가 만드는 세상은 사각형일 것이고,

따라서 그것을 돌릴 수 없을 것이다.

-마르코스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
2005/01/16 21:43 2005/01/16 21:43
태그 :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