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위, 조직화

category 팔레스타인, MENA 2010/06/12 02:03

후기를 써야 하는데, 잘 써야 하는데, 영어로 퍼블리슁해서 인터내셔널들한테 전달해야. 동영상 두 개랑 사진도 잘 고르고. 알리아랑 상의해야 하는데. 프리가자 싸이트에 올라가야 함<  글구 음 음 기사로 써볼까?! 했는데 실헝ㅁ......ㅜㅜㅜㅜㅜㅜㅜㅜ

 

일단 두서없이 적고.. 내일 엠티 가기 전에 과연 정리할 수 있을 것인가 ㄷㄷ

 

팔연대는 전통 있는-ㅁ- 단체지만 직접 시위를 조직한 적은 없었다. 일단 상근자가 한 명이라서 다른 단체들과 늘 조인해서 함께 기획했던 것 같고, 나머지 회원은 모두 생업이 따로 있어서 시위를 조직할 여건이 안 되어 늘 상근자에 기댔다. 그러다 상근자가 없어서 캠페인도 잘 안 하고. 근데 캠페인 정도는 그래도 가끔 했다 어렵지 않아요 유인물 뿌리고 피켓들고 서있고(주로 일인 시위) 근데 난 아직도 유인물 살포에 자신이 없어 그냥 지나가는 건 참을 수 있는데 무시하는 놈들 싸닥션을 짝짝짝짝 짝짝짝짝 때리고 싶엄 'ㅅ'

 

근데; 상근자 없는 지금 오직 활동회원끼리 시위를 조직해야 했던 것이다 두둥 일이 급해서 뭐 타단체 연대하자기도 힘들고, 왜냐면 타단체의 상근자들은 낮에 회의를 해야 한다. 일이잖아;; 그니까 낮에 해야 하는 건데 우리는 낮은 힘들다. 뭐 그리고 연대 회의도 나간 일이 없고

 

미리 적어두자면 이번에 느낀 게 아냐 나중에 적자<

 

암튼 급하게 했다 정말. 그래도 생업이 있다고 해도 그 생업 자체가 활동인, 내가 부르기론 '선수'가 있어서 그나마 잘 되었음. 선수는 반다. 다람쥐 주제에 겁나 베테랑 ㅋㅋㅋㅋㅋㅋㅋ 선수가 열심히 뛰었다. 중간에 내가 너무 일인에게 집중되는 것 아닌가?라는 문제제기를 바로 그 일인에게 했을 정도;

 

하지만 모두 골고루 일을 잘 나눠서 열심히 한 것은 틀림 없다. 그러나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모르거나, 빈틈이 많은 부분을 선수가 많이 메꿨다. 그만큼 그 사람은 자신의 본업을 완전 내팽겨쳐야 했음 -ㅁ-;;;;; 그 본업은 우리 활동과도 관련이 있는 팔레스타인 현지 활동 영상 편집 작업이기에... 그걸 빨리 끝내야 활동 복귀할 수 있는데. 자꾸 일 생기고-_-

 

사실 구호선이 공격 받기 전에, 이스라엘 대통령 페레스가 한국에 온다는 걸 알고 귀찮은 맴이 샘솟았다. 인권영화제에서 주말 이틀간 전신 혹사했는데, 다음주에 또 전신혹사시키고 싶지 않아... 그딴놈 오든 말든 내가 알 게 뭐람... 그렇지 않아도 압바스도 한국에 왔었잖아? 그때도 생각한 게 내가 보기 싫어도 그 인간이 여기저기 세계 정상들이랑 악수하고 다니는 사진 백장은 봤는데. 내가 그걸 왜 봐야 해-_-

 

암튼 난 뭐 그런 인간들 오든말든... 이스라엘이 오이씨디에 가입하든 말든 정세에 뭐가 그렇게 달라지겠느냐? 물론 한국에 오고 양국간 교류가 많아지면 우리 활동이 더 바빠지겠구나. 그러나 내용으론 좀더 풍성해질 수 있겠구나. 그래도 온다고 해서 벌써부터 아는 척 하기 귀찮아. 라는 심정이었는데 장황하긔

 

암튼 미친놈들이 국제활동가를 죽였다. 세계 각국에서 구호물품을 싣고 들어가는 건데, 유럽 활동가를 죽이다니?! 무척 놀랐지만, 곧 죽은 이들 모두 터키 활동가임을 알게 됐다. 한 명은 터키계 미국인. 암튼 이새끼들 얼굴 확인하고 머리 쏜 거다. 진짜 미친 놈들 존나 나쁜 새끼들

 

근데 이스라엘 대통령이라는 작자는 개소리나 하고.. 이 작자는 70년대에 남아공에 핵무기를 팔려고 했다. 남아공 정부가 백인 정권 시절 극비 문서를 공개해서 최근에 밝혀졌더라구. 지는 핵무기 상인 주제에 이란-북한 등이 무기 교류하는 거 개욕하고 지랄. 미친 인류의 초절정 안티같은게

 

아무튼 나는 사실 지난주 이번주는 거의 아노미 상태였다. 머리속이 맴맴 뭘 해야 하는 건지 어떻게 해야 하는 건지 어찌어찌 하고는 있는데 이건 아닌데....... 집어쳠 고만

 

졸리다... 내일 써야지. 진짜 평가는 내일-_- 끝내기 전에, 느낀 게 연명에 대하여. 나는 같이 활동할 것이 아니면서 적당히 이름만 올리는, 연명이란 것을 싫어했다. 물론 단지 이름을 올리는 것만으로 힘이 되는 활동도 분명 있고, 그럴 때는 했다. 근데 보통은 안 했는데 이번 사건은 이름을 올리는 것만으로 힘이 되는 건 아니었는데, 연명해준 단체/개인들이 너무나 고마웠다. 역시 내가 준비하는 게 되니까 이게... 같이 활동하지 않아도 이름을 올린다는 행위가, 이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며 언제라도 함께 할 수 있는 사람들이 이만큼이나 많다는 것으로 느껴졌다. 연명 자체가 연대의 시작이 될 수도 있는 거고. 할튼 뜻을 함께 하는 사람이 많다고 실제로 표현되는 것들-시위에 나오는 사람들까지 포함해서 눈에 보이는 연대의 마음들이 너무 좋았다. 나도 연명을 잘 할 셈이다.

 

글구 연대요청을 하면서. 이건 분담이 잘 안 되고 각자 알아서 했는데. 생각해보면 나는 개인으로 연대한 일은 있어도 팔레스타인평화연대 활동가로 연대한 일은 거의 없다. 다른 평화 활동에 팔레스타인으로 간 것은 거의 거기서 팔레스타인을 다룰 때 뿐이었던 듯. 물론 티벳 운동하는 자매단체 랑쩬은 예외다만. 할튼 나의 활동을 개인 활동으로 하지 말고, 예를 들어 두리반 같은 데에 가도 조용히 앉아 있다가 나왔었는데, 좀더 적극적으로, 근데 시럼 'ㅅ'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 성격 이럼 시럼

 

암튼; 나의 활동이기도 하고 팔연대활동이기도 한 것은 꼭 티를 내자........< 푸하합-_- 사실 평화운동 쪽은 더 열심히 엄청나게 결합하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 현재 내 운동의 우선순위에서 밀리고 만 것이다. 그냥 팔레스타인 하나만 열심히 하자라는 마음으로. 근데 이건 역시좀 별로야 일 생기니까 알겠어-_-;;;;;;;

 

아 젠장 앞으로 쓸 얘기가 레알 컨텐츤데 이제 자야겠긔 비온다. 소리 좋다. 시원하다. 비오는 냄새 참 좋다. 아스팔트 먼지 젖은 냄새...

 

참 다 읽지 않았지만 위키에 가자 구호선 침공 사건에 대해 벌써 엄청 자세하고 잘 정리된 글이 있다. : http://en.wikipedia.org/wiki/Gaza_flotilla_raid 엄청나다 겁나 부지런해... 다 못 읽었지만 다 안 읽을 것 같다;

"팔레스타인, MENA" 분류의 다른 글

아나의 아이들(영화봄) (0)2004/09/01
교통정리하는 팔 경찰 (0)2005/05/20
팔레스타인에서 활동가가 온다. (0)2015/10/08
불타는 병원 (0)2009/01/23
순교자의 얼굴 (0)2015/06/07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0/06/12 02:03 2010/06/12 02:03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202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던이 2010/06/12 12:14

    위키의 글 읽어보려 했더니만......영어. 으아. 하나도 못읽음. 창피하다.

    • 지나던이2 2010/06/12 13:53

      구글바를 설치하시면 단어에 마우스를 갖다대면 단어뜻이 나와요. 저는 대충 그걸로 읽습니다.

    • 앙겔부처 2010/06/12 21:27

      지나던이/ 저도 영어라서 끗까지 안 읽는... 누가 한글로 좀...<

      지나던이2/ 구글바가 아니어도 많은 툴바에 그 기능이 있더라구요 :) 근데 저는 다른 기능들 때문에 귀찮아서 안 쓰는.. 사전 기능만 있는 뭐 없나

  2. ou_topia 2010/06/12 14:42

    새벽 2시 3분... 졸릴만도 하지. 몸이 무슨 기곈가.

  3. 반다람쥐 2010/06/13 04:52

    다람쥐 주제라뉘;;;; 인간들이 지구 전체를 삽질 오염시켜서 생명들 못 살게 굴고,
    먹지도 않을꺼면서 인간들은 서로를 막 죽이고.
    도대체 극악무도함을 알수가 없는 주제에 인간으로서 우월의식이라도 가지고 있는 거냐.
    지구와 생명들에게 사과하는 의미로 인류종에서 탈퇴하는 각서라도 쓰고 싶을 때가 많다고.
    언젠가 사람들을 모아서 그런 의식과 파티를 할테다. 뭐 이미 절반의 탈퇴는 했지만.... 인간 주제에 >..<
    엊그제 찜질방에 자러갔다가 몸 근수 달아보니 2키로 줄었더군. 선수 생활의 고단함?ㅋㅋㅋ 그런데 오늘 본 신비체험은 며칠사이 3키로는 족히 줄은 것만 같은 몰골;;;;
    불면이 알콜섭취 효과를 내고 있다;;;;;;;;;;;;;;;

    • 앙다람쥐 2010/06/16 10:49

      다람쥐 주제에 귀엽지 않게 인간 멸종의 꿈을 꾸는군... ㅋㅋㅋㅋ 난 극악무도하지 않잖아 왠만한 다람쥐보다 선함 ㅋㅋㅋㅋㅋㅋㅋㅋ

      살이 자꾸 빠지다니 날씬한 다람쥐 이러다가 날다람쥐 되겠네< 다람쥐 드립

      잘 자 인간답게 사셈 다람쥐답게라도 살든가 암튼 =ㅅ=;;

  4. 지각생 2010/06/15 19:49

    그래, 활동은 기회만 있으면 티를 내야할 것 같아. 그렇게 드러내서 사람들과 소통할 경로를 계속 만드는 것. 부끄러움 혹은 겸손 따위는 던져버리자구 나도 생각하지만 쉽진 않고ㅋ

    그나저나 1월인가 2월인가 경계를넘어/팔연대/랑쩬 컴퓨터 고치러 몇번 가서 얻어먹기만하고 깔끔히 마무리를 못하고 왔다는 게 맘에 걸림;; 팔연대 있는날 내게 연락한번 주삼! (그때보단 좀더 업그레이드됐다는ㅋ)

    • 앙겔부처 2010/06/16 10:50

      그르게염 꼭 연락 드려야 하는뎅.
      티를 내야 하는 거군뇨 그런 거죠!!!!!!!!! 조금만 해도 많이 한 듯!!!!! 한 건 없어도 내가 다 한 듯!!!!!!! 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