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죠리 - 왕좌의 게임

category 영화나 드라마 2013/04/09 21:30

※ 겁나게 스포일러 돋으니 각오하고 읽긔

 

위엄 돋는 마죠리

 

왕좌의 게임에서 내가 제일 좋아하는 사람은 라니스터 가문의 아빰 타이윈이다. 아빰은 곧 돌아가실 것이다...< 아주 곧은 아니지만 시즌3에선 죽겠지 ㅜㅜ 아빰이 돌아가신 뒤 나의 최고의 캐릭터는 누가 될 것인가?! 물론 티리온은 누구나 좋아하고 매력적인 캐릭턴데 일등으로는 대략 좋진 않다. 원레 세르세이(왕비->왕 엄마)도 좀 좋았는데.. 약간의 어리석음과 총명함과 미모와 비극적 사랑과 단호함과 비장함과 등등 내가 좋아하는 걸 잘 갖췄다. 그런데 시즌2 막바지부터 아니 쟤 뭐야...;;;;; 하던 마죠리님한테 어제부터 완전 꽂힘 라니스터 아빠님이 돌아가시면 마죠리가 일등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얘도 마죠린데 얘도 성격 장난 아니다. [잔혹한 신이 지배한다]의 마죠리님<

 

한국 소설에선 마아가리 티렐이라고 번역이 되었다규... 영어 스펠은 Margaery리고 얘↑는 マージョリー<

 

드라마 보다보니 소설을 좀 봐야 쓰겄다. 네타 당하고 싶어서 안달 났음 그래서 일단 소설은 시간이 걸리니까 빨리 네타를 당하기 위해 엔하위키 항목을 읽어버림: 마가에리 티렐 읽고 모잘라서 영문 위키도: Margaery Tyrell

 

책에서는 시점을 담당하는 캐릭터가 아니라서 알 수 없는 씬을 드라마에서 적극 찍어줬다는데, 예컨데 뭐 이런 새로 떠오르는 미친애가 있나...했던 2부 마지막 쯤 남편인 왕(후보)한테 울 오빠랑 3P도 괜찮다고 ㄱ-;;(오빠랑 왕후보랑 원래 애인 지간) 와~ 강적이다 이 싸이코 벌판에서 남부럽지 않다 싶었는데 죠프리한테 결혼하자는 거 보고 -_-;; 3부 겨우 2회에서는 -_-;; 완전 무서워 백성(이 드라마는 중세 판타지)을 생각하는 뜨수한 마음과 격의 없는 자세를 갖추고 자기 약혼남의 전 약혼녀한테도 뜨수하고 자기 약혼남인 왕이 개싸이코라도 그냥 계속 진행할 뿐 아니라 어울려준다!! 대박... 죠프리도 마죠리님이랑이라면 잘 지낼 수도 있었을텐데 네타 당하는 바 금세 뒤지는구나......< 그리고 그 다음 이 여자분의 행보가 대박.... 완전 왕비병 걸린 아빠 밑에서 자라서 완전 사고 체계가 이상함 암튼 결국은 왕비가 되고 만다. 나중에 세르세이(시어머니)랑 불똥 대결을 펼칠텐데 아아 기대된다 3부에서 다 나올라나? 소설을 안 봐서 어디서 잘리는지 모르겠네

 

뜨수한 마음과 야심과 싸이코같은 관대함을 갖춘 여자 내가 본 캐릭터 중 가장 "나는 관대하다"를 외칠 자격 충만하다. 이런 싸이코 태어나 처음이야 너무 좋아 ㅋㅋㅋㅋ 존나 우아해 ㅋㅋㅋㅋ 그러고보니 마죠리님을 키워줬다는 친할머니도 대박 할머니 영향을 많이 받은 듯. 

 

바쁘고 정신없고 ㅅ트레스 받고 그래도 드라마는 어찌나 재밌는지... 아오... 생각해봤는데  이제 또 8개밖에 안 남았어 ㅇ<-< 그 뒤론 1년을 기다려야 함... 그렇지 않아도 2편 보고 얼마나 깜짝 놀랬다구 1년이면 브랜이 성성 자라서 아리아도 슝슝 자라서 내년이면 이제 피할 수 없는 청소년의 개기름이 얼굴에 흐를텐데 대체 1년에 한 시즌씩 찍어대면 어쩔 거냐규 늑대 씨쥐에 너무 공들이지 말고 늑대는 그냥 늑대 탈만 쓰고 있어도 팬들이 아, 늑대구나 할텐데 ㅋㅋㅋㅋ 아주 빨리빨리 그냥 쑴풍쑴풍 나왔으면 좋겠다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3/04/09 21:30 2013/04/09 21:30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269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바리 2013/04/10 13:52

    대박네타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