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물에서 찾기듀공

2개의 게시물을 찾았습니다.

  1. 2015/04/22
    듀공 명함(7)
    뎡야핑
  2. 2009/08/12
    듀공;ㅁ;(20)
    뎡야핑

듀공 명함

듀공의 학명은 듀공듀공이다 ㅇ<-< ㅋㅋㅋㅋ 넘 귀엽지 >ㅅ<

처음 명함 만들 때도 듀공이를 넣었었는데 그때는 글자를 다 듀공 안에 우겨넣는다고 듀공이 완전 돼지 같았음ㅋㅋㅋㅋ 이번에는 듀공의 선을 되살려 그려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첨에 듀공이만 그렸는데 듀공이를 따라다니는 금색 패러갈전갱이(Golden Trevally)를 추가함. 그랬더니 짱 귀여워서 나 기절 ㅇ<-< 근데 저 노란 애 전갱이였을 줄이야... 전갱이 먹고 싶다 전갱이 튀김 짱 맛있어 ㅇ<-< 하지만 듀공은 전갱이를 먹지 않음 왜! 바다속의 초식왕이니까

 

밥 먹을 때는 '포식포식' 소리가 난다는데 누가 그랬었지... 진짠지 가짠지 모르겠다. 입을 양옆으로 쭈앞- 벌려서 마구 크릴 새우고 나발이고 마구 흡입하는데 크릴 새우 같은 건 다시 걸러내는 듯.. 그 과정에서 크릴 새우가 죽는지 사는지 모르겠네 -ㅅ-;

 

헤노코...에 대한 포스팅을 빨리 해야 하는데;; 이번에 오키나와 가서 헤노코는 정말 점만 찍고 왔다만. 사전에 잘 모르고 가가지구 ㅜㅜ 거기서 듀공 소송을 하고 있다 헤노코에 듀공이 서식지가 있었는데 미군 기지 확장하기 위해 조사(?)하는 동안 듀공이 다 도망감 iㅁi 그래서 미국 정부랑 소송하고 있다규.

 

오키나와의 유명한 츄라우미 수족관이 있는 해양박공원에는 듀공은 없고 친척벌인 매너티가 있었다. 솔까 외모만 봐선 누가 누군지 모르겠.. 둘다 짱 귀여운데 듀공은 일단 이름 자체가 너무 귀엽잖아 >ㅅ<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명함에는 팔레스타인평화연대를 넣어 버렸다 -ㅁ- 그래도 로고는 진보넷 것만 넣음< ㅋㅋㅋ 여기서 젤 맘에 드는 것은 기트허브 아이콘 문어고양이 ㅇ<-< 너무 좋아 짱 귀여워 앞뒤로 귀요미가 하나씩 있으니 정말 조으다.

 

아무튼 바빠 죽겠는데 이 쓸데 없는 짓거리에 반나절을 소진함.... 다 쓸데없는 짓거리 하느라고.. 저 전갱이가 시간 젤 잡아먹음; 어쨌든 명함은 찍어야 일을 해나가니께< 200장 찍은 명함 만든지 6년만에 다 썼다 -ㅁ-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듀공;ㅁ;

 

 

듀공(dugong)은 듀공과에 속하며 학명은 Dugong dugon 이다. 피부는 두껍고 코끼리와 같이 주름이 많다. 산호초가 있는 바다에서 생활하며 단독생활을 한다. 낮에는 오랫동안 바다 밑에 숨어 있다가 저녁부터 먹이를 찾아 헤맨다. 헤엄속도는 시속 8km이며 헤엄칠 때는 가슴지느러미를 노처러 사용한다. 홍해인도양의 얕고 따뜻한 바다에서 산다. 또한 듀공은 철저하게 초식만을 하는 유일한 해양 포유류이기도 하다.
+*+*+*+***+*+**+*+*+*+***+**위키 듀공 발췌~

귀여워 ㅇ<-< 이름이 듀공인 것도 모자라 학명은 듀공 듀공-ㅁ-!!!!!!! 너무 귀여워어 ㅇ<-<

 

 해수의 아이를 읽었는데 너무너무 재밌다. 정말이지 이렇게 새롭고 빠져들게 만드는, 전에 들어보지 못한 이야기를 만들어내는 작가들은 너무너무 놀랍다. 빌려읽었는데 사서 꼼꼼히 읽어야지~~~~~~~~~~ 아 너무 신나>ㅁ< 이야기가 이렇게 재미있으면, 여러가지 제기됐으나 작가도 모르는 미스테리가 안 풀리고 끝나도 마음이 흡족하다. 아직 안 끝났거든~_~ 결말이 그렇더라도 실망스럽지 않을 거라긔

 

여기에 듀공이라고 첨 들어본 생물이 나와서 찾아봤는데 이름은 듀공듀공인데다 철저한 초식동물-ㅁ-!!! 코끼리가 하루에 300킬로 먹는다는데 듀공은 얼마나 먹는 거니 해초 퍼머거

 

생각나서 코끼리 검색해 봤는데 적이 공격해오면 적을 밟거나 상아로 받는다.  밟는구나......;

 

이 책의 이야기도 재미있지만 정말 아름답다. 바다도 태풍도 아이들 눈동자도 빛도 너무아름다운 거... 심지어 심해어도 갑각류도 아름다워

 

아아 만화인<이라서 햄볶아요 만화 안 보고 어떤 삶을 사는 거지...;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