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로호시 다이지로 검색 결과

해당 글 16

어제 이 팬아트 보고 너무 감동받아서 모로호시 팬아트를 더 찾아봤는데 어째 모로호시 다이지로가 그린 남의 그림을 더 보게 됐고 재밌어서 무뜬금 모아봄

일본은 팬아트라는 말은 안 쓰는 듯? 트리뷰트라고 보통 쓰는 듯 諸星大二郎 トリビュート로 검색하면 2013년 같은 이름으로 진행된 모로호시 작품 캐릭터로 인형 만든 전시 등 여러 정보 뜸

일단 이전에도 『시끌별 녀석들』의 라무 그린 것 봤음 ㅎ 내가 어딘가 올렸던 게 사라져서ㅜㅜ 검색해서 올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끌별 녀석들』의 주인공 외계인 '라무'인데 ㅎㅎㅎㅎ 여러 작가들이 타카하시 루미코전에 라무를 그려줬는데 모로호시 작가 그림이 젤 안 어울려ㅋㅋㅋㅋㅋㅋㅋㅋ (작가들이 그린 라무 1, 2)ㅋㅋㅋㅋㅋㅋㅋ< 이 그림은 총특집 모로호시 다이지로전에도 실려있다. 최근에 개정판 나옴.

글고 이가라시 다이스케 총특집에서 본 이가라시 헌정 그림. 다시 봐도 예뻐서 놀람-ㅁ-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테즈카 오사무 헌정 그림 많을 것 같은데.. 2017년 테즈카 오사무 문화제 키치무시에 첫 참가했다고. 두 점의 그림이 주최측 트위터에 올라왔다.

"이번에 키치무시에 첫참가한 모로호시 다이지로 선생이 그린 일러스트 「바다뱀 섬의 아톰」은 『철완아톰』의 「바다뱀 섬의 권(원제: 아톰 적도에 가다)」가 모티브임. '아톰의 첫사랑 이야기'라고도 얘기되지만, 원작을 읽고 이 그림을 보면 모로호시 로망이 조금 전해진다!"

"(생략) 모로호시 다이지로 선생의 키치무시 출전 일러스트 제2탄을 공개합니다. 「구비구비 섬의 살로메」. 방금 자른 아톰의 목!! 우히<"

2014년에 방명록 같은 데에 아톰 그린 거 보면 ㅋㅋㅋ 방명록이라지만 ㅋㅋㅋ 

아래는 마츠모토 지로의 「여자공병」 완결기념 트리뷰트 일러스트. 이건 좀 쩐다 엄청 공들인 게 보임ㅎ 캐릭터도 시오리♡랑 시미코♡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화가가 영화를 보지 않고 망상해서 포스터를 그리는 기획이 있었고 그 마지막 타자가 모로호시 다이지로였다구 한다. 『青い野獣』라는 일본 1960년 영화로 그린... 검색하다 그림만 봤을 땐 미국인이 따라 그렸나 존나 모로호시처럼 잘 그렸네 했다;

~헌정 끗~

아래는 2013년에 신간 낼 때 키노쿠니야 서점에서 이벤트해서, 호시노 유키노부랑 꼴라보한 건데 의외로 그림이 잘 어울림 ㅇㅇ

왠지 호시노 유키노부랑 꼴라보한 거 더 있을 것 같아서 막 찾아봤는데 이거랑 같은 캐릭으로 그린 최근 거 하나밖에 못 봄(개정판 총특집에 실림) 근데 그림이 무성의해서 위에 것보다 별루. 근데 이것도 카미조 아츠시랑 히에다 레이지로 캐릭터 꼴라보한 거에 비하면 약과다 이거 굿즈 파는데 진심... 갖고 싶지 않아 진심 굴욕이야 ㅠㅠㅠㅠ

ㅋㅋㅋㅋㅋㅋ ㅜㅜㅜㅜㅜㅜ< 아 물론 꼴라보는 처음 거 한 장이고 나머지는 자기 그림인데, 일본에 있다면 살 수도 있는데 굳이 국제 배송료 내면서 살 정돈 아닌 거라.. -ㅅ-

아즈마 히데오가 그린 모로호시 선생의 캐릭터 우리코히메

모로호시 다이지로 헌정 그림은 하기오 모토 선생이 그려준 거 너무 좋아서 10분씩 쳐다보고 있곤 하는데 그건 총특집 사는 사람들만 보라고 아무도 안 올린 듯 웹에 없어서 나도 안 올림 하기오 모토 짱짱맨으로 마무리

아 그리고 검색하다가 이런 책이 있다는 걸 알게 됐는데 옛날옛적 절판돼서 겁나 비싸네 여기 데즈카 오사무랑 대담한 거 읽고 싶어ㅠㅠㅠㅠ 모로호시 다이지로 서유요원전의 세계 요 링크한 홈피 운영자 분은 ㅠㅠㅠㅠ 넘나 멋지다 가끔 들어가보는데 하기오 모토 팬페이지에 비할 순 없지만, 단행본 크기 비율에 맞춰 책장으로 구현해 놓은 이 페이지가 너무 너무 멋짐 ㅠㅠㅠㅠㅠㅠ 너무 좋다 보기만 해도 황홀해<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8/08/19 14:46 2018/08/19 14: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무연 2018/09/19 13:43

    라무는 저게 뭐야, 안 어울려!ㅋㅋㅋ 역시 거장이라고 다 잘 그릴 수 있는 것은 아니구나^^ 그러나 다르게 생각하면 그만큼 자기 스타일이 확고하다는 의미이기도 하겠지? 무엇을 그리더라도 독특한 균열감과 불안감이 감도는 모로호시의 스타일이 인장처럼 남는다는 것일 테니까^^

인간은 옛부터 신화라든지 종교라든지 이야기, 소설, 과학.. 여러가지 방법으로 "세계"를 표현하려 했습니다만, 이가라시 다이스케 상은 자기만의 언어로 그게 가능한 사람입니다.

- 모로호시 다이지로 (문예별책 이가라시 다이스케에서)

 

꼬리를 무는 연상의 연상 끝에 이가라시 다이스케는 그림을 어떻게 그릴까 궁금해졌다. 이렇게까지 잘 그려버리면 그냥 슥슥 편하게 자유롭게 자기가 그리고 싶은 거 편하게 구현할 것 같아서.

 

우라사와 나오키가 진행하는 프로그램 「만벤」(만화공부)에 이가라시 다이스케도 나왔다. 연필로 밑그림 그릴 때 과연 연필을 심에서 한 3분의 1쯤 멀찍이 잡고 슥 슥 그린다. 펜도 꽉 잡지 않고 살짝 쥐고 슥슥 그린다. 볼펜으로 그린다고 유명해서 다 볼펜으로 그리는 줄 알았더니 외곽선은 펜으로 먼저 그리고, 그 다음에 무늬, 머리카락 등 선으로 면을 채울 때 볼펜을 사용한다. 그 똥나오는 모나미 볼펜 말고 좀 좋은 펜이지만 여튼 만화 전문 펜이 아니다. 볼펜을 쓰면 좌우상하 방향에 구애받지 않고 슥 슥 자유롭게 그을 수 있어서 볼펜을 사용한다고 한다(이 대목에서 우라사와 나오키가 "나도 볼펜으로 해볼까.." ㅋ).

 

작업공간은 삼면을 책상과 책장으로 둘러쌌고, 반쯤(?) 좌식으로 앉아서 작업한다. 이 아늑한 작업공간엔 다른 사람이 들어올 틈이 없다. 어시스트가 없다! 왠지 그림을 보면 어시스트 없이 혼자 작업했을 것 같은 느낌이었지만 그림 그리는 사람들, 특히 실력 있는 어시라면 남의 그림에 맞춰 배경 작화도 남의 그림체로 잘 그리길래 그런 어시 있을 줄 알았지. 근데 없어-ㅁ-! 지우개질도 톤도 자기가 다 함. 다행히(?) 톤을 복잡하게 붙이는 스타일이 아니지만 그래도 붙이고 깎고.. 근데 너무 즐거워 보인다. 매일 12시간씩 작업한다는데 헐.. 진짜 그림 그릴 때도 상상한 것보다 더 편하게 그리고.. 많이 안 나왔지만 나온 것만 보자면 막 구도도 안 잡고 그냥 일단 머리 속에 구도 잡고 냅다 그려버림ㅋㅋㅋㅋ 뭔가 순서도 없다 대가리부터 그리고 몸으로 가고 그런 게 아니고 그렇다고 동선에서 중요한 덩어리부터 잡는 것 같지도 않고 그냥 그리고 싶은 부분부터 그리는 느낌인데 스케치하는 거 더 많이 봐야 알 수 있을 듯.

 

보통 어시를 둔다면 캐릭터만 작가가 그리고 배경을 어시가 그리는데, 자기는 배경 그리는 걸 좋아해서 굳이 어시가 있다면 어시더러 캐릭터 그리게 할 거라고..ㅋㅋㅋ 겁나 그 흑백의 바다, 숲, 하늘, 뭐 하나 아름답지 않은 게 없는데 진짜 와 미쳤어 그림 볼 때마다 미쳤어 하고 그림 그리고 싶은 의욕을 왕창 꺾어놓는데 만벤 보고 더 꺾였다 ㅋㅋㅋㅋ 미쳤어 유화 전공이라는데 과거에 이미 많은 노력을 통해 실력을 쌓은 결과기도 하겠지만 그냥 대천재다.

 

야스히코 요시카즈 그림을 많이 따라 그렸었고 대학 때 소녀만화를 많이 읽어서, 영향도 많이 받았을 거라고 한다. 소녀만화 작가로 언급한 분들이 츠무기 타쿠, 와카츠키 메구미, 나리타 미나코, 카와하라 이즈미인데, 나리타 미나코 빼고는 무서울 정도로 한국에 정발된 게 없다. 나리타 미나코도 절판이라 구할 수 있는 게 없다..ㅠㅠ 와카츠키 메구미는 고양이 만화만 번역됐고. 부서질 듯 빛나는 느낌의 그림을 영향 받은 것 같다(내 생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 연재하는 만화는 『디자인』으로 단행본은 3권까지 나왔다. 유전자 조작으로 지구와 다른 환경에서 살 수 있는 새로운 종을 만들어내고 있는데 이렇게 태어난 소년소녀들이 비밀병기로 활약하는.. 이렇게 쓰니까 이상하네; 『해수의 아이』랑 비슷한 느낌이지 소년만화적 그런 느낌이 아님;

 

갑자기 이가라시 뽕이 차올라서 문예별책 주문했다. 모로호시 다이지로 선생이 그림 헌정한 게 너무 보고 싶은 이유도 있다 ㅋㅋㅋ 모로호시 다이지로가 그린 이가라시 다이스케 만화라니 우와...ㅋㅋㅋ 기대돼

 

이가라시를 만나러 가며 우라사와는 개인적으로 그림 제일 잘 그리는 작가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고 말한다. 그리고 방송 내내 펜 쥐는 거, 볼펜 쓰는 거, 표현방식 등에 순수하게 감탄하고 재밌어 한다. 만화가가 만화를 정말 좋아한다는 게 보일 때 같이 기분이 좋아진다. 우리 하기오 모토 선생님도 얼마나 남의 만화 많이 보고, 특히 문예별책 여기저기 헌정만화를 그려주셨던지.. 정말 대단하시고 사랑스럽다< ㅋ


(2018.4.13 추가)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모로호시 다이지로 헌정 그림 보고 깔깔 웃어줘야지! 하고 호기롭게 문예별책 별쳤는데 생각보다 훨씬 괜찮아... -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심지어 예쁘기까지 해......-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가라시 만화 옆에 있어도 꿀리지 않아!!!!

 

헐 모로호시 상도 예쁘게 그려달란 말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위에 만벤에서 여자아이라도 귀엽게 그리지 않으면 아무도 안 볼 만화라고 이가라시가 자기 만화 자평한 게 떠오르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놔 모로호시 상은 자신감 뿜뿜해서 이렇게 안 그리는 건가봉가<

 

맨앞에 덧붙인 이가라시 다이스케 만화에 대한 모로호시 다이지로의 평가 너무 좋아... 나 기절 ㅇ<-<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8/04/08 12:51 2018/04/08 12:5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