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물에서 찾기무서웡

1개의 게시물을 찾았습니다.

  1. 2007/09/07
    심해 물고기(6)
    뎡야핑

심해 물고기

지난번에 심해에서 사는 물고기 기타등등을 보여주는 다큐를 봤다.

대충 물고기스럽게 생겼되 세세한 생김새는 너무 낯설었다.

밥먹고 헤엄치고 잡혀먹히고... 쟤네들은 왜 사는 걸까 생각하니 무서워졌다.

아무 생각없는 무표정때문에 무서웠다.

인간은 왜 사는 걸까. 나에게는 사는 목적이 필요하다. 아니면 너무 무섭다.

살아있으니까 사는 것은 무섭다. 그건 죽으면 그냥 죽는다는 거다.

 

 

 

 



요즘엔 만사가 귀찮다. 아니 귀찮다는 것은 너무 적극적인 감정이고 아무것도 없다.

심해 물고기같은... 그게 뭐 죽고 싶다는 게 아니고

왜 살아 있는 건지 모르겠는... 아무튼 죽고 싶다는 건 아니다 죽긴 싫어=ㅁ=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