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색 의자, 2004

category 영화나 드라마 2005/10/11 19:52

 


 예쁘다
 예쁘다

 

내가 비디오로 봐서 그런가 화면 질감이 조명이 너무 안 들어간 느낌이었는데 스틸을 보면 그런 것 같지는 않고 암튼 우리 동네 비됴 가게 후졌어 정말 흥!

 

생각을 초월하는 영화였다. 마지막에 다같이 토론하는 거 재미있다.

금기같은 주제를 다룬 건지 별로 그 쪽은 관심없고 여자의 감정이 엉키면 남자가 풀어주는 게 너무 좋았다. 심지호 씨는 정말 혼신의 힘을 다한 것 같다. 분명히 하이틴스타(라는 말은 요즘 안 쓰지;;)가 될 수 있었는데 오래 숨어 있다가 이런 영화로 나타나다니 배우로서의 욕심이 놀랍다. 작년에 놀랐어야지 이제 와서 놀라냐!

 

친구의 망상같은 것도 흥미롭다. 이건 뭔가 알 것만 같은데 잘 모르겠다;; 전혀 편하게 볼 만한 영화는 아니었는데 다보고나서는 편안했다. 그건 어떤 힘인가요 오오 포쓰...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5/10/11 19:52 2005/10/11 19:52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69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