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비정전 검색 결과

해당 글 1

아비정전

category 영화나 드라마 2007/05/09 19:51

개성댁
자세한 건 이따가


자세한 거 ===================

줄거리 : 오늘도 집안이 정전되었다고 개성댁에게 두드려맞은 아비는 제코가 석자인 학우에게 함께 전력회사에 찾아가자고 제의한다. 전력회사 경비원 만옥과 가령은 따지러 온 두 사람을 납치해 모진 고문을 가하는데... 이 때 개성댁이 나타나 발전소를 폭발시키고 유유자적 집으로 돌아온다. 경찰인 덕화는 개성댁을 감옥에 가두고, 자꾸 탈출하는 개성댁을 저지하려 개성댁이 가는 곳마다 정전시켜 버리는데... 아비와 학우는 여전히 만옥과 가령의 납치 하에 있다.

아비정전에서 정전이 뭔지 도저히 모르겠다. 그렇다고 정말 너무 한국말장난스런 걸 써놨꾸나
아비 엄마가 개성댁을 닮아서=ㅂ= 조금 웃겼심

고등학생 때는 장국영이 맘보춤 추는 걸 보기 위해 봐서 대빵 실망하고 재미도 없었다. 이때부터 왕가위를 부당하게 싫어한 것 같다-_-; 그게 아니었어도 장국영의 심리를 이해 못 했을 것이다. 그래서 재미없었을 것이다.

스토리를 생각하면 아주 평범하다. 출생의 비밀(?) 덕에 미래가 없는 잘생긴 청년이 방황(?)하고 여자들은 짝사랑에 울고, 두 여자에게 아스라한 마음을 가진 두 남자. 구체적으로 개개인의 드라마를 생각하면 대단할 것도 없이 그냥 내가 알고 있는 정도의 것들이다.

드라마적인 영화도 재밌긴 하지만 드라마는 영화적 매력은 아닐 것이다. 영화로만 보여줄 수 있는 것을 보여줬다. 그게 뭔지 내가 말할 수 있다면 내가 찍어 버리지.

솔직하게 감탄했다. 예전에 아시아에 이런 영화를 찍은 사람이 있다니. 이런 생각이 들자마자 아시아의 위대한 감독들이 마구 떠올랐다-_- 아니, 그런 게 아니고. 자본주의에 대한 영화라는 점에서. 뭐야 그게 뭐야=ㅁ= 설명 못함; 자본주의를 직접 찍는다기보단 자본주의와 엉켜있엄 =ㅁ=? 아 몰라몰라몰라몰라 말하고 싶은 게 있는데 말로 못하겠어서 답답함

그건 아마도 홍콩이라서가 아닐까 싶었음. 그래서 홍콩에서 살고 싶다. 진짜 홍콩 말고 왕가위 영화의 홍콩 속에서. 그럼 60년대로 쓔웅~

홍콩 영화는 정말 많은데 배우 풀이 있어서 같은 영화에 함께 자주 나온다. 그래서 주윤발 임청하 장국영 장만옥 양조위 유가령 장학우 유덕화 기타 등등 홍콩배우들 무리(?)에 대한 동경이 있다. 아름답고 아련-_-한 시절을 추억하게 만든다. 내 추억도 아니거늘.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7/05/09 19:51 2007/05/09 19:5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토토 2007/05/09 21:35

    궁금증이 슬금슬금...꼭 자세할 것. ㅋㅋ

  2. b 2007/05/10 04:18

    으하하하 기대만빵~(입니당)

  3. 뎡야핑 2007/05/10 11:31

    엥 별 거 없는데

  4. 도토리 2007/05/10 15:31

    저는 뜬구름 잡는 이야기를 좋아해서 뭔지 이해를 못하면서도 이 영화가 참 좋았습니다. 좋아하는 배우도 많이 나오고... 저 개성댁(ㅜㅜ)도 가끔 떠오르곤 했어요. 그 유명배우와의 관계가 사실로 드러났을때 왠지 슬펐습니다. 자신의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시절, 행복했던 순간으로 돌아가 그 기억속에서 산거잖아요. 그게 너무 이해되고 안스러워서 이 영화하면 개성댁(아놔...ㅜㅜ)이 떠오릅니다.

  5. 뎡야핑 2007/05/10 16:53

    개성댁과 유명배우....는 기억나지 않네요'ㅁ' 이게 어찌 된 일이지 ㅇ<-<

  6. 도토리 2007/05/10 17:48

    헛.... 다른 영화와 헷갈렸나? 아님 그여자가 개성댁이 아니었나..;; 지송, 다시 한번 기억을 더듬어봐야겠네요.ㄱ-;;;;

  7. 효리 2007/05/11 01:14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개성댁....ㅎㅎㅎㅎㅎㅎㅎ
    야밤에 왜 나 미친년 만들어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

  8. 뎡야 2007/05/11 17:38

    여기서도 1 : 1... 난 택배뜯을 때 한 번, 님은 개성댁에서 한 번 ㅋㅋㅋ

  9. 효리 2007/05/14 11:20

    몰라... 나 이날 제정신 아니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금도 모르겠지만...;ㅁ;

  10. 뎡야 2007/05/14 12:12

    아 이건 미친X 부문에서 대등하다는 건데... 내가 택배 뜯을 때 한 번 미친듯이, 님이 여기서... 아잉 설명하니까 재미 없잖아 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