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물에서 찾기내만화책

1개의 게시물을 찾았습니다.

  1. 2009/10/04
    비보 + 추석(4)
    뎡야핑

비보 + 추석

진보넷이 열어버렸네'ㅁ' 첫페이지에 채널 소개 등을 넣어야 하는데. 내일 해야지'ㅁ'

 

 

휴일을 이용하여 미뤘던 만화책을 정리하며 알게 되었다

 

만화책 한 박스와 빌린 만화책 한 세트가 사라졌어...ㅜㅜㅜㅜㅜㅜ 슬픔의 우물로 다이빙 ㅇ<-<  빌린 건 사주면 되지만(개부자)1 아니 근데 찾아보니 한 권만 절판... 우째 이런 일이...-_-

 

한 박스에는 시미즈 레이코 여사의 단편집과 달의 아이(총 24권), 1파운드의 복음 2,3,4권, 까지밖에 기억이 안 나 헝헝 뭘 잃어버린 걸까 ㅜㅜ

 

아.. 너무 속상하다 온집구석을 뒤져도 안 나타나는 걸 보면 그냥 잃어버린 듯 이사 전날까지 내가 둘 다 확인한 거거든... 밖에 짐 쌓아놓은 사이 누가 가져갔을까? 어디다 흘린 거야 젠장 ㅜㅜ2

 

아아.. 너무 우울하지만 이것만 쓰기엔 포스트가 아깝다<

 

추석은 참 재밌었다 모처럼 재밌었다 물고기도 잡고 우렁도 잡고 산에도 가고 다래도 따고 밤도 따고 대추도 따고 고추도 따고 그랬다 텃밭이 갖고 싶어졌다 가꾸는 건 남이 하고 나는 필요할 때만 쏙쏙 따먹는.. 막내짝은엄마와 나의 일치된 바램 쿠쿠

 

밤도 궈먹고 고구마도 궈먹고 --실은 동생들이 구운 걸 먹었을 뿐이지만 :D-- 전어도 궈먹고 -- 고모부가 궈주심 -- 꽃게도 쪄먹었다 -- 어머니들이 쪄주심 -- 먹은 건 전부 남이 해준 것 뿐이지만 나도 남의 입에 들어갈 것을 노동했으니까 괜찮아 둘째고모에게 우렁도 다 까드리고 다래도 무지 따고 대추도 초큼 땄고 기타 등등. 물고기도 잡아서 매운탕 해 드셨구.(먹는 건 못 보고 떠남)

 

깻잎이 깨의 잎이란 걸 태어나서 첨 알았음-_-!

 

친척끼리 정치 얘기하는 거 아니라더니 아니나다를까 아주 실망스런 사람들이 있었지만 말이 그렇지 기대한 적은 없으니까... 대충 나누자면

 

한국형 나치  : 수구꼴통 : 노빠 : 자유주의자 정도?? ㅋㅋㅋㅋㅋㅋㅋㅋ 나는 조용히 있었다 나는 항상 조용히 있어 루져얌 쿄쿄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1. 사실은 개가난..까진 아니지만 부자는 아니지만 잃어버렸으니 어째? ㅜㅡㅜㅜㅜㅜㅜ텍스트로 돌아가기
  2. 그러고보니 나의 지구를 지켜죠는 무려 4권이나 냉장고 음식물에 쩔어서 냄새가 폴폴... 말린 다음 버릴라 했는데 아깝기도 하고 초난감...ㅜㅜ텍스트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