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래 검색 결과

해당 글 3

겨울옷 빨래, 특히 모피 빨래

category 의식주 2011/04/12 00:4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쌔옷 같아효. 울샴푸 담근 물에 손으로 조물조물 빨고 잔뜩 헹구워서 서늘한 데서 말린 뒤, 볼품없어진 털을 손으로 마구 부벼주니 원형으로 돌아왔다.

 

몇 년 전에 최초로 동물 털옷을 입지 않기로 맹세한지 얼마 되지 않아 왱 토끼털 조끼에 꽂혀서 사버렸었다. 그 뒤로 재작년에는 진짜 토끼털을 능가하는 인조토끼털조끼를 만세를 부르며 샀다.

 

그런데 사고 어떻게 빨아야 하는지 몰라서 조심조심 입으며 한 번도 안 빨았다 -_- 아다시피 티비 소비자 고발 프로그램에서 세탁소에 옷을 맡겨도 많은 업소가 물빨래한다고 해서, 모피, 가죽 전문 세탁소도 다 신용이 안 가고.. 그 프로그램을 본 뒤로는 "절대 드라이하시오"라고 써 있는 옷은 절대 안 빨거나, 그냥 물세탁하거나, 가끔 기분 나면 손으로 빨거나 그래왔다.

 

그런데 이제 토끼털 조끼 두 개는 이제 너무 더러워... 겉으로는 여전히 깨끗하지만 이제 내가 신용이 안 가 -_- 너무 더럽다. 그래서 대결단을 내려서 미친듯이 검색했는데 절대 물빨래 하지 말고 전문점에 맡기라는 것도 있고 손으로 조물조물 빨고 말려서 모피 전용 빗으로 빗으면 된다는 의견도 있어서 조물조물 빨았따.

 

근데 다 빨고 말렸는데 털이 뭉치고 쪼그라들어서 완전 후져져서 괜히 빨았다 ㅜ 후회했는데 아빠가 빗으로 빗으면 된다며 더러운 빗을 가지고 나와서 말릴 새도 없이 막 빗어제꼈다 -_- 근데 점점 털이 부풀어오르며 멀쩡해지는 게 보였다.

 

그러다가 아빠가 손으로 맹렬하게 비비기도 했는데, 마구 비비면서 털이 왜케 빠지냐고 -_- 그만 하라고 소리를 계속 질렀는데 ㅠㅜㅜㅜ 근데 다 하고 나니까 확실히 풍성하고 새옷같다..!! 다만 나는 살살 문땠다. 근데 아빠가 한 저 사진의 옷이 더 잘 됐다 -_-

 

엊그제 가디건 두 개랑 아크릴+모로 만든 옷도 손빨래했다. 역시 다 울샴푸로 조물조물.. 가난하거나, 옷을 좋아하거나, 생태적으로 아직 살지는 못 하는데 살려는 사람이라면 손빨래를 해야 한다. 이유는 옷이 안 망가지기 때문이다. 세탁기로 빨면 오래 못 입는다. 알지만 귀찮아서 그냥 세탁기로 돌려버리는데, 조금만 부지런해져야지. 가디건도 작년에 사고 한 번도 안 빨았다 -_-

 

그러고보니 올겨울 제일 신나게 입은 풀색 코트는 생각하기도 귀찮아서 세탁기 빨래했다가 보풀 난리나고 레오파드 부들부들한 모자 부분도 결이 다 상하고... 망했다 -_- 예쁜 옷 오래 입으려면 반드시 손으로..!! 혹은 발로...!!! 발장갑이 없어서 아쉬웜 손으로는 장갑끼고 조물조물하는데.. 빨 뿌러질 것 같음

 

특히 가디건이랑 쉐타 다 니트라서 절대 짜면 안 되고 꽉 쥐어짜서 물을 빼는데 그게 손아구 힘이 얼마나 든다고. 그래도 토요일에 다섯 건이나 해냈다..!! 아 봄 코트 중에도 목도리도마뱀처럼 목부터 아래까지 하얀 모자목도리같은 게 달린 게 있는데 그것도 니트고 비싼 옷이라서 산지 몇 년 됐지만 역시 한 번도 안 빨았다 -_- 그것도 빨을라 그랬는데 까먹었네. 그걸 주중에 꼭 빨아서, 봄코트 세탁기로 빤 거랑 같이 아빠한테 다림질해달라 그래야지.. 다림질할 게 봄코트 하나밖에 없어서 안 해주심(전기세 아꾸워서)

 

옷을 사기만 하지말고 관리를 잘 하긔..!! 특히 좋아하는 옷은 자주 입으니까 자주 빨아야 해서. 혹은 비싼 옷을 안 빨기 위해 최대한 자주 안 입는다 -_-;;;; 앞으론 손빨래를 열심히.

 

겨울이 다 가서 겨울옷을 천천히 정리하고 있다. 그러면서 여름옷 넣어놨던 걸 보는데 가관이야 -_- 그때는 나름 잘 개어서 너놨는데 옷이 많이 상했어. 어떤 사람은 옷장 자체를 깨끗이 닦고 소독해서 지난 계절옷을 넣어놓더라. 윽... 대단한 정성. 나도 그런 정성을 발휘해야...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1/04/12 00:40 2011/04/12 00:4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민디 2011/04/28 16:56

    세탁기 돌릴때 빨래망에 넣어서 빨면 그래도 옷이 별로 상하지 않아요...다이소같은데서 저렴한것 구입해서 좀 아끼는 T셔츠 같은거 세탁망에 넣으면 목 늘어나는 것 방지도 되고 좋아요....귀찮지만....손빨래보담 편하니깐요..ㅎㅎㅎ

    • 앙겔부처 2011/04/28 17:17

      미..민디님- ㅅ-;;;;;;;;;;;;
      죄송합니다 ㅇ<-< 얘 뭐여 싶으시겠다ㅜㅜㅜㅜㅜㅜㅜ
      조만간 택배 보낼게요 꼭 꼭...ㅜㅜ

      글구 저도 세탁망 이용하고 있어요 근데 그것보다도 더 소중한 옷들은 손빨래...한답시고 안 빨고 있죠 ㅎㅎ

생리대 빨래

category 자연미인 본좌하르 2010/12/07 13:09

굳이 면생리대를 고집하고 있지만 사실 엄청난 민폐를 끼치고 있다. 면생리대 쓰지도 말라는 비난을 오십 번 가까이 들었다. 비난을 감수하고 계속 게으르게 쓰고 있다. 가끔은 매일매일 빨지만, 어떻게 매일매일 손빨래를 하냐긔?!

 

그러다가 획기적인 걸 알아냈다. 하지만 환경파괴를 시킨다는 점에서 써도 되는지 의문이다. 근데 빨래비누도 엄청 안 좋다던데..? 암튼 맨날 빨래비누로 박박박박 손빨래를 해도, 방금 흘린 피가 아닌 이상 깨끗하게 면이 빨아지질 않았다. 그래서 빨다가도 다시 담궈놓고... 삶을 줄 몰라서 언니한테 해달라 그러고(맹비난 크리)

 

그러다가 어느날 생리대 담아놓은 대야에다 합성세제?? 뭐지?? 그런 걸 넣었다. 그게 원래 화장실에 없는데 누가 썼는지 작은 게 있어서 반 숟가락 퍼서 대야에 부어놨다. 그러고 다음날 오니까, 빨지도 않았는데 깨끗해!!!!!!!!! -ㅁ- 사실 손빨래 하고도 안 지워지는 피를 귀찮아서 삶지 않고 다시 썼었는데 그런 지지난 번 생리 자국까지 말끔히 사라졌다.

 

놀라웠다. 슈퍼 파워 크리 !! 근데 이런 건 물을 얼마나 더럽히는 거지? 그니까 빨래비누보다 초강력 더럽힌다면 쓰지 않고 비슷하다면 써야지 조물조물하지 않아도 완전 깨끗해져서 참 쥬았다.

 

요즘 자연미인 수치가 점점 바닥으로 치닫고 있다. 아아... 살려죠...

"자연미인 본좌하르" 분류의 다른 글

풀똥 (6)2007/08/11
엉덩이병 (0)2011/08/09
ME and MEat (10)2009/04/02
active X 안 깔고 인터넷 뱅킹하기 (6)2009/10/30
과연 면생리대... (2)2007/07/04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0/12/07 13:09 2010/12/07 13:0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12/07 13:24

    그래도 일회용 생리대보다는 백 배 나으니 당신의 자연미인 수치는 여전히 높아용!!

  2. 갈매나무 2010/12/07 15:12

    저 그 세제가 무엇인지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앙겔부처 2010/12/07 17:25

      다른 분이 알려주셨는데염

      합성세제... 엄청 하얘지죠 형광물질 때문이에요
      그 형광물질 때문에 아토피와 질염(생리대)이 일어나죠
      세탁비누도 "표백" "살균" 기능이 첨가된 것은 마찬가지에요


      그래서 재활용 세탁비누를 사서 쓰라고 하시네염. 귀찮아도 그냥 손빨래해야겠어염... 물론 일반 빨래는 그냥 영원히 합성세제 쓸 거지만 =ㅅ=;;;;;;;
  3. red 2012/01/29 02:36

    잘 읽고 갑니다. 세제의 오염도는 미처 생각하지 못했내요. 저도 대야에 쌓아놓고 손 못대고 있으면, 보랗게 퍼렇게 시커멓게 변해가다 결국 어머니가 손빨래..세탁기계빨래..끓는물에 펄펄 삶는 빨래..다시 수차례 헹굼 과정을 거쳐 새하얗게 만들어두시던데....뒷처리가 항상 힘들어서 빨래에 퍼붓는 물과, 시간만 생각했지 환경은 미처 생각 못했어요. 작은 대야에 살짝 가루만 뿌리면 핏물이 샥~ 빠져나오는...획기적인 환경세제가 나오면 정말 좋겠내요..^^;

    • 앙겔부처 2012/01/29 11:29

      댓글 덕에 글을 읽어보니 달라진 게 넚어서 다시 부크럽네요...ㅜㅜ 반갑습니다ㅜㅜ 자연 속에 그런 획기적인 분해제가 없을 것 같지 않은데 말예요. 세균같은 거 잘 모르지만 있을 거 같은데..ㅡㅡ 누가 과학의 힘으로 피 분해 자연 세재를 만들어 주면 좋겠네요! ㅎㅎ

    • 2012/01/29 19:44

      다른 많은 것들처럼, 만들 수 있는데 이 빌어먹을 자본주의에선 아무도 안 만드는게 아닐까요?

    • 앙겔부처 2012/01/30 00:31

      옘/ 빌어먹을에서 양키의 향기가 납니다... fxxking의 우리말 표현...< 아마 그렇겠죠? 범죄 수사 머시기 보면 핏자국 깨끗이 지워도 뭐 뿌려서 알아내고 흰 천에 묻은 피도 말끔히 사라지고 그러던데...; 아 그런 건 엄청난 유독물질로 만들 걸려나.... 할튼 될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