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계천, 을지로 재개발 구역

category 마우스일기 2020/10/26 19:31

토요일에 청계천을지로보존연대의 입정동 철거 예정지 답사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너무 좋았다.. 작년 말쯤에도 투어 프로그램 계속 참여하려다 못 갔는데, 코로나 때문에 오랜만에 재개한대서 바로 갔다.

이미 일주일 전에 굿즈 만들 거 견적 받으러 갔었는데, 가끔 갔던 갯마을 횟집도 같은 데 있었구나. 그냥 저녁에 회+술만 먹으러 가서 골목을 제대로 본 적이 없었는데 이렇게... 이렇게 좋다니. 진짜 레트로가 유행하는데 찐바이브를 느낄 수 있었다. 골목 다니고, 투어 프로그램이라서 철거 위기에 처한 사장님들 말씀 듣고 각 작업장도 들어갔는데 진짜 그 작은 작업장마다 세월이 너무 예쁘게 찐으로 쌓여 있어서 진짜ㅠㅠㅠ 진짜 너무너무 좋아서 와 이게 진짜 철거가 된다니 진짜 너무 말도 안 되고 서울시 공무원 놈들은 대가리에 뭔 생각을 탑재한 건지 진짜 골목 다니는데 이게 다 사라진다니 너무 아까워서ㅠㅠ

저번에 갔을 때는 골목골목 살펴보지 못해서 몰랐는데 진짜 이걸 어쩌면 좋지ㅠㅠ 실제로 가보는 게 이렇게 다르구나. 너무 아까워서 진짜... 이거 뒤늦게 가보고 뒤늦게 아 진짜 너무 아까워서 가슴이 아프다. 예쁘다는 말로 표현이 안 되네 세월이 그냥 막 쌓인 게 아니고 너무나 각 작업장에 그 오밀조밀하게 엄청 많은 물건들이 배치돼 있는 것도 너무 좋고 그런 작업장이 잔뜩 따닥따닥 붙어 있고 간판이든 그냥 골목이든 왤케 디자인적으로 아름답냐고요 진짜 그 존나 많은 것들이 다른 시대 다른 사람에 의해 만들어져 잔뜩 모여 있는데 그게 한 사람이 계획해서가 아니고 그냥 서로 조화를 이루고 있는 거야 그게 넘 놀랍고 아름답다고... 미쳐벌여 그리고 그냥 공간이 아름답고 끝나는 게 아니고 아래 인터뷰에서 말씀하시듯이 모든 협업이 500m 안에서 가능한 그런 공간이어 이게 왜 철거 대상이여

견적을 내 주신 분이 바로 영상 속 조무호 사장님이셨는데 너무 좋은신 분... 상담을 엄청 오래 해 주시고 우리 사정에 맞춰서 세세히 알려주시고 샘플도 만들어주시고ㅠㅠㅠㅠ 같이 식사하신 다른 사장님이 커피 강제로 사주셨는뎈ㅋㅋ 팔레스타인 느낌 났다. 팔레스타인 분들은 커피랑 차랑 강제로 엄청 주시잖아 그런 느낌..ㅋㅋ 나는 그냥 알았다고 바로 마시겠다고 했는데 지나가던 활동가한테 커피 마시고 가라곸ㅋㅋㅋ 강요하시는 거 보고 진짜 웃기고 귀엽고 따뜻하고ㅠㅠㅠㅠ

그렇게 뵙고 와서 영상을 보니까 기분이 상당히 이상하네.. 이미 옆에 철거된 곳에서 공사하고 있는 높은 기중기들이 괴물딱지 같아 보였다. 영상에 잘 나오네 너무 싫다...

뒤늦게 넘 가슴이 아프고 왜 사람들이 을지로에 빠지는지 알겠다. 뒤늦게 알게 돼서 진짜 넘 안타깝고 이제 주로 하는 일이 유튜브 만드는 거라서 내가 할 순 없지만 ㅠㅠ 사후약방문이지만 3D로 잘 찍어놓고 VR 전시회 같은 거 구현하면 좋겠다. 옛날 같으면 내가 하자고 했을텐데 지금은 못해서 안타깝네 계속 같은 말 반복ㅠㅠㅠㅠ 잠깐 가본 게 글로 읽었을 때랑 와닿는 게 진짜 다르다 인간은 오프라인적 존재여... 너무 슬퍼 진짜 재개발 시펄 왜 그따위로밖에 못해 왜 거기 사는 사람들 일하는 사람들 그 공간에 잇는 사람들 말을 안 들어쳐먹어 멍청한 놈들아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20/10/26 19:31 2020/10/26 19:31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영구적으로 안아줘

category 2020/10/05 22:40

날 안아줘
꼭 안아줘
한 번 붙들면 다신 안 놓을 것처럼
손가락 사이로 새는 터진 홍시처럼
줄줄 흘러나오게


안아줘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20/10/05 22:40 2020/10/05 22:4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담 윤 2020/10/26 16:42

    세게 안으면 가슴이 눌려서 넘 아파요 가슴 아픈 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