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정결핍인지 뭔지 그지똥깨같은 영화

정말 거지같고 쓰레기같은 영화.

미친 아직도 이런 저질 영화가 나오다니...

 

부자가 백치미에 유사한 육감적인 여자에게 갖은 성추행을 추잡하게 부리다가... 아 됐다 비평해 줄 가치 없다 언급할 가치도 없다 다만 이게 무슨 영환지도 모르고 보는 불상사를 막기 위해서 적어둘 뿐이다, 역시 들어오는 모든 분을 위해...

 

제목은 애정결핍이 두 남자에게 미치는 영향이 맞을 것이다. 조낸 정말 영화비 아깝고 제작비 필름비 아깝고 정말 우주적 쓰레기 접시물에 코박구 울어야 돼 저런 인간들 몽땅 제작자나 시나리오 쓴 인간이나 그딴 걸 감독하가ㅔㅆ다는 인간이나 그딴 데 출연하겠다는 인간들 몽땅 울어 썅 나에게 빌어 이 썅녀러

 

정말 분노 폭발 왕미친 영화이다. 뭔지 전혀 모르고 봤다가...

백윤식은 이런 데 왜 나올까 돈 떨어졌냐?

완전 여기 나온 사람 다 싫어졌음 이혜영만 빼고.라지만 그렇다면 백윤식이랑 봉태규가 싫어졌다는 절규일 뿐... 완전 시러 씨발 남의 젖은 왜 만지고 지랄이야 개새끼 개새끼 손가락을 잘라버려 씨발새끼

 

아니 그런 캐릭터랑 동일하게 보는 게 아니고-_-;;;; 저딴 영화에 출연하다니 믿을 수가 없다 사람으로서 할 짓이 못 된다 사람이 아닌 거다

 

아 그리고 씨발새끼들아 호모가 아직도 놀림받을 우스운 것이냐? 개씨발 마더퍽커들

 

 

경고성(?) 포스트이므로 나중에 삭제합니다~~ 이런 개씨발랄라같은 걸 보고 적어놓은 걸 남겨둘 생각이 없기에...

"영화나 드라마" 분류의 다른 글

M (0)2008/09/22
안개 낀 부두Le Quai des brumes, 1938 (2)2007/04/20
8마일 (5)2006/08/15
월든Walden, 1969 (2)2005/11/07
쌍화점 (2)2009/01/13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딜리셔스에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