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드크로키

category 마우스일기 2008/10/10 12:40

누드크로키 그리러 다닌다

처음 해봐서 아주 놀랍고 재밌었다

1분/ 3분/ 5분/ 10분 이렇게 하는 것 같은데

처음 1분 크로키할 때는 속도가 너무 빨라서 완전 놀랐다

한사람만 벗으면 마음이 싱숭생숭할 줄 알았는데 그림 그리는 데에 집중하느라

전혀 그렇지 않았다 신기했다

 

아아 이 그림 엉덩이랑 가슴 너무 맘에 들어 허벅지도 아오 이거 아마 3분짜리?? 모르겠다=ㅁ=-

아아 이거 배랑 허벅지랑 가슴=ㅁ= ㅋㅋㅋㅋㅋㅋㅋ

이건 뭐...=_= 괜히 얼굴을 그려가지구.. 닮게 그린 것도 아니고 그냥 쓸쓸해서 눈코입도 넣어봤다. 마지막에 10분짜리는 영 지루하더라긔 이거 마지막에 그린 거

 

 

내가 아마 1년간 그리는 총량보다도 더 많이 2시간동안 그려내었다. 사실은 쉬는 시간 포함하면 2시간 반이지만. 그리면서 내 그림과 나의 특징을 눈치깔 수 있었는데 난 인체의 특히 여체의 굴곡이 좋아서 굴곡을 좀 과장한다 글구 뒷모습 그릴 때는 허리를 좀 길게 그린다-_- 필압이 너무 높다. 일부러 살살도 그려봤는데 그렇게 하니까 이상하더라. 눈대중을 어림어림 대강 그리는 것은 참 잘하는규나 너무 빠른 시간이라 실패한 것들도 있다만

 

다른 사람들은 정말 잘 그리더라 그냥 쓱쓱쓱 ㅆ그쓱쓱 와아.. 슬쩍 봤을 뿐이지만 내가 젤 못함 글구 크로키는 어디부터 그리는 걸까 이것도 적당히 막 했는데 어째 어깨부터 그리더라, 나말야-_- 나중에는 일부러 얼굴부터 동그랗게 해놓고 하려고 했는데도. 처음이라서 엉덩이부터도 그리고 사실 아무데나부터 그리게 되는 것 같다

 

합정역까지 가기 싫어서 집에서 뭉개면서 갈까말까 고민하다 갔는데 잘 갔다. 앞으로 잘 다니면서 실력을 쌓아봐야지 2시간 반의 집중력이 힘들긴 한데 내 수행을 위해서도 좋겠다. 나 그렇게 싫증을 잘 느끼는 사람 아니라고 스스로 판단해왔는데 맞는 것 같다...-_- 아무리 재밌어도 1시간 지나니까 집에 막 가고 싶었다 ㅋㅋㅋㅋ 긴 시간 준 그린 그림들이 앞에 짧은 것보다 더 엉망이구 그랬씀=_=;

"마우스일기" 분류의 다른 글

아침에 경찰과 앵커가 말하는 걸 들었는데 (2)2010/07/01
녹색평론 옛날 거 드림 (4)2008/03/06
아음 (0)2009/07/04
미안해 할 일이 아냐 (0)2009/12/08
야아 뽀로로다>ㅅ< (11)2008/04/30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8/10/10 12:40 2008/10/10 12:40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158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모리 2008/10/10 18:24

    오옷 합정역이야? 울 작업실 근천가; 나도 가 보고 싶다 ㅎ

  2. 달군 2008/10/10 18:36

    오홋 재미있겠다

  3. 앙겔부처 2008/10/11 10:58

    모리/ 와 작업실이 거기구나 좋은 데 있네 잘 나가는 여자여...

    달군/ 엉 달군 화실이 백배 재밌겠지만'ㅅ'

  4. 2008/10/12 23:46

    오옷~ 이건 뭐야? 직접 가서 모델보면서 그린거야?? 우와~ 잘그리는데? 나도 3분만에 그렸다는 첫번째 그림이 가장 맘에 든다. 님아 그림 잘그리는구나~

  5. 앙겔부처 2008/10/13 11:35

    어 그거 1분이다?! 잘 그렸지? 후후
    난 보고 그리는 거는 대충 그려. 실력이 안 느는 게 그건 거 같애 수없이 많이 그려야 안 보고도 그리는 건데... 적당히 그리느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