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길st 냉면

category 의식주 2011/05/30 01:09

* 예전에도 썼었는데 st라고 붙는 것은 style의 준말이라 함. 내가 지은 거 아님 ㅇㅇ 웃김ㅋ

 

마트에 요리 재료 사러 가다가 연길 냉면 파는 가게에 사람이 바글바글 거리는 걸 보고 갑자기 급땡겨서 들어갔다. 저번에 연길 식당...이라고 내가 오해한 -ㅅ- 연길 음식점에서 먹은 냉면이 참 맛있어서 다른 가게지만 경험과 바글손님을 믿고 들어갔는데 아뿔싸... 연길에서는 설마 이런 냉면을 먹는 건가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은 다만단지 먹다가 생각나서 찍었지만

 

일단 육수는 뭘로 만든지 모르겠다. 대충 맛있었다.

 

고명

사과: 배가 아니라 사과가 들어간다 재밌다

동일: 남한st랑 동일한 걸로 오이채, 고기 일 점, 계란 반 개

양배추: 양배추가 올라가 -ㅁ-

 

양념

고추가루 팍팍 연길산.. 중국산이겠지 -ㅁ-;;

 

면이 압권이다. 면... 직접 만든 면인 것 같다. 찰기가 떨어지고 몹시 두껍고 씹는 맛도 없었다. 연길에서 이런 냉면을 먹을 것을 생각하면 눈물이 앞을 가린다. 지난 식당에서는 면을 한국산 공장면으로 해줘서 맛있었던 건가. 이건 여기서 직접 뽑은 면일 것 같았다. 면이 진짜 세상에 이런 면이... ㄱ=;;;

 

맛이 없다고 꼭 쓰고 싶었는데 이게 연길식 냉면의 일반적 특징인지 이 가게의 특징인지 알 수 없으니 역시 다른 가게를 더 먹어봐야 할까-ㅅ-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1/05/30 01:09 2011/05/30 01:09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228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fsd 2011/07/13 12:07

    중국에 오지마라 너같은 인간은 한국에서 계속 한국산만 퍼먹어라

  2. 론론 2011/07/22 21:38

    이거 공개블로근데 이런식으로 써도되는지...
    물론 맛은 개인에따라 느낌이 다르겠지만 이걸보고 그 가게나 아니면 "연길 냉면"이라고 타이틀을건 가게의 피해를 좀 생각해 줬음하네요

    • 앙겔부처 2011/07/23 00:29

      이 정도면 명예훼손의 여지도 없고 당연히 써도 된다고 생각합니다. 맛이 있다는 리뷰만 공개적으로 허용된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같은 상호를 건 가게들도 있고 굳이 해당 업소를 정확하게 적시해서 보이콧하려는 것도 아니라서 가게 이름을 삭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