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이 새어나가

category 우주적알음다움 2012/08/07 23:47

 

아름다운 노래를 들으니까 좋긴한데 왜 계속... 오늘 아침까지만 해도 기분이 너무 좋아서 출근하면서 춤을 췄는데 아무 이유도 없이 짜증이 나기 시작했다. 이런 일이 없어서 당황스러운 한편 짜증나서 미칠 것 같았다. 잠깐 동안 어디에 몰두할 땐 괜찮은데 집중이 끊기면 어김없이 왜케 짜증이 솟구치는 걸까. 짜증이 자꾸 새어나와서 괜한 사람들 기분 상하지나 않았을지... 한 명씩 사과해야지... 사과할 수 없는 사람들에게도 미안함... 짜증나 아직도 짜증나 버스커버스커의 첫사랑을 들으면서.. 노래가 참 좋다고 무한재생시켜놓고 계속 맘속으로 짜증내고 있구나. 커져버린 내 마음이 자꾸만 새어나가... 완전 내 상황이랑 똑같아 -ㅁ- 참아보려 했지만 어두워지는 밤과 외로움 알겠네여..... 예...오.... 호오오오... 호... ㅜㅜ

"우주적알음다움" 분류의 다른 글

Who's afraid of the big bad world (0)2005/11/14
강철 삼국지ㅠㅠ (2)2007/04/26
심수봉 혁명단! (3)2008/05/16
기억을 잊는 주문 (0)2005/11/12
콜미 위드 인형밴드 (0)2007/12/23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2/08/07 23:47 2012/08/07 23:47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260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담 윤 2012/08/08 07:13

    날씨가 무더워서 그럴겁니다. 다른 사람들도 다 그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