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츠네初音

category BL의 심오한 세계 2007/02/25 00:53

 

에가미 사에코江上冴子 소설

이마 이치코今市子 일러스ㅤㅌㅡㅇ

(그림 출처 : 이마이치코팬클랍)

 

===서지===

작품   페이지
花迷宮   5-44
初音   45-112
天使の末裔   113-206

 

처음으로 읽고 감명받은 야오이 소설이다. 컴퓨터로 읽으면서 눈물 일 방울 뚝뚝(처음 읽은 건 2004년)


근대의 전형적인 냉소적 지식인 삼촌과 알싸한 매화향을 풍기는(매화향이 멀까) 하얗고 청초한 소년 하츠네의 사랑.

삼촌한테는 기생애인이 있었는데 이 분이 한 비난이 인상적이다. "당신은 당신 자신을 안고 있는 거에욧!" 고독한 영혼, 평생 아무도 사랑하지 못할 삼촌에게 날아온 매화 한 잎같이 여리고 순수하고 결백한 너 하츠네!!! 맑고 예뻤던 시절의 자신을 안고 있을 뿐이다.

 

난 이렇게 청결한 글이 좋다. 딱히 새롭지 않아도 구질구질하지만 않다면야 대중소설은 재미있다. 근데 대부분의 소설들이 구질구질하다는 거. 구질구질하다는 거는 막 안 보여줘도 되는 마음같은 거 보여주고 근데 그게 완전 전형적이고 바보같고 작가가 생각한 게 아니고 어디서 줏어들은 거 믹스해 놓은 거. 아 난 그런 거 진짜 싫다. 그런 걸 싫어한다고 친구에게 많이 혼나고 있다. 반성은 십원어치도 안 됨

 

근데 이 작가분이 20권에 육박하는 비엘 대작 소설 에덴을 떠나선가 멀리 떠나선가, 뭔가를 쓰고 있는데 그건 진짜 ㅤㅆㅞㅅ이라고들 하고 안 봐도 ㅤㅆㅞㅅ일 것 같다. 줄거리가 ㅤㅆㅞㅅ이다=ㅂ= 왜 이렇게 청결한 사람이 그런 걸 쓰고 있는 걸까나. 인기는 극과 극인 듯. 나에게는 도무지 흥미가 안 일어난다, 도올을 보는 느낌이다-_- 왜 이슈가 되는 건지, 나는 그에게 일 개의 관심도 없는데 애인이 너무 재미있게 주시해서 할 수 없이 그의 행적을 알고 있다=_=

 

이 책은 절판되었고 표지 찾는 것도 힘들었다. 근데 이거 작년에 쓰던 글인데 내가 이걸 왜 완성해서 적는지는 모르겠다. 별로 길지 않으니 한글 파일로 보고 싶은 분께는 보내드리겠삼. 참 같은 작품집의 1번 중편 소설 꽃의 미궁인가 미론가, 그것도 봤는데 그것도 그냥 그랬다. 오로지 하츠네... 하츠네 이름도 참 이쁘기도 하지.

"BL의 심오한 세계" 분류의 다른 글

카카를 좋아함 (7)2006/06/25
HONEY I KNOW (0)2005/10/13
동인거탑 (4)2007/03/16
[자부하쿠] Strobolights (7)2007/04/15
오와리노나이 러브송 (5)2011/10/16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7/02/25 00:53 2007/02/25 00:53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52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올 2007/02/25 10:35

    잼있겄습니다...책 표지는 백귀야행의 작가가 그린 것 가요?

  2. 뎡야 2007/02/25 10:46

    네 맞아용 보내드릴깝쇼? 보내드릴까ㅤㅂㅛㅅ?

  3. 도토리 2007/02/25 22:37

    보...보내주세요!ㅠㅠ 소설작가는 몰라도 이마 이치코씨 진짜 좋아하는데, 그 그림이 어울리는 글은 뭘까 엄청 궁금합니다.

  4. 뎡야핑 2007/02/25 23:29

    호호홍

  5. 비올 2007/02/26 14:20

    흐흐 보내주신다면야...영광이지요...주소 날릴까 ㅂ ㅅ ㅛ ?

  6. 도토리 2007/02/26 16:53

    아우~~ 읽었어요.ㅜㅜ말씀대로 정말 청결한 글이네요. 감정이 넘치지도 않고, 부족하지도 않고. 이런 느낌의 글이 진짜로 마음을 절절하게 하는것 같아요. 딱히 대단한 소재가 없다해도...하츠네가 XX시도 했을땐 진짜 깜짝 놀랬어요. 설마 했는데 진짜로 하다니...ㅜㅜ;;
    보면서 막 이마 이치코씨 그림이 연상되서 너무 좋았어요. 근데 말이에요, 왠지 모르게 몬치 카오리의 그림이 연상되기도 했습니다. 그작가가 이 소설을 만화로 옮기면 너무너무 잘 어울릴것 같아요.

  7. 뎡야 2007/02/27 13:27

    그래요 그림 보고 싶어요ㅠㅠㅠ 재판하면 몬치씨도 좋겠네요+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