ㅋㅋㅋㅋ 검색 결과

해당 글 4

어떤 사람

category 의식주 2011/07/23 02:46

어떤 사람이 블로그에 왜 자기 얘기는 안 쓰냐고 클레임을 걸어왔다.

 

그 사람은 정말 신기하다. 방구를 별로 안 싫어한다. 좋아할 것까진 없으나-ㅅ- 자기가 방구를 껴도 내가 껴도 삼자가 껴도 개의치 않는다. 지하철 앉은 자리에 방구 냄새가 나면 노골적으로 짜증을 내는 나와는 완연히 반대된다. 다만 내 앞에서 방구는 자제 졈여...

 

그리고 정말 냉정하다. 쏘쿨하거나 뱀처럼 차갑거나 -_- 

 

대부분의 사람들이 실제로 알고 지내면 다들 착하다. 다들 어차피 그래봤자 인간이라서 선량한 마음을 다들 한 구석에 품고 있는 것이다. 그런데 얘는 정말로 착하지 않다. 그렇다고 나쁘다는 건 아니다. 이렇게까지 착하지 않을 수가! 얘랑 얘기하면 내가 완죤 물러터지고 선량한 인간같다. 구체적 케이스는 생각이 안 나서 다음에..; 내가 눈물을 흘리며 다른 생명체를 동정할 때 냉정하게 왜 우냐고 대체 막 이럴 때가 많음 ㅇㅇ 내가 쓸데없이 동정심이 많긴 하다 나도 싫긴 한데...; 인간이라서 측은지심을 가지고 있는 거잖아 근데 이 인간은 그런 게 없어 -ㅁ- 정에 휩쓸려서 판단력이 둔해지는 꼴도 본 일이 없고. 마음이 따뜻하지 않은 사람도 진보적일 수 있다는 최초의 사례를 보여주었다. -ㅅ-

 

내가 짜증을 내면 두 배로 짜증을 내고, 내가 세 배로 짜증을 내면 네 배로 짜증을 낸다. 자기가 잘못했다고 생각하면 바로 사과하고, 내가 잘못을 인정 안 하면 진정하고 조리 있게 설득하고, 마구 싸우다가도 내가 사과하면 1초도 안 돼서 바로 마음을 연다. 사과를 받아들이는 자세는 거의 동물 수준이다(※ 동물농장을 통해 방영된 애니멀 커뮤니케이터 '하이디 여사'의 놀라운 행적을 통해 알게 된 바로;;; ㅋㅋㅋㅋㅋ 많은 동물들은 몇 년을 두고두고 화내다가도 진실하게 사과하면 바로 마음을 풀고 뒤끝같은 게 전혀 없다. 놀랍다 근데 그거 사자도 통하나?? -ㅅ-)

 

입으로는 개드립을 엄청 쳐대고 거짓말도 겁나 잘 하고 겁나 인간중심적이지만 맛대가리 없는 음식도 진정 괜찮고(맛있게 먹는다기보다 정말 괜찮아 한다;) 약속도 참 잘 지키고 대가리도 엄청 커서 머리도 좋고 ㅋㅋㅋㅋ 대가리 이렇게 큰 애 또 처음 봄;; ㅋㅋ (뇌용량이 큰 만큼 머리도 좋다는 과학자의 글을 어디서 읽었었다;) 자기 세계관이 확실하다. 나는 갸우뚱 갸우뚱 이거 같기도 하고 저거 같기도 하고 이랬다가 저랬다가 이러는데 아주 대조됨

 

다음에 연애를 하게 된다면 꼭 여자랑 하고 싶었는데.. 어차피 이상형이랑 연애하는 것도 아니고 바램대로 될리가 없다(이상형은 강동원님). 연애하고 있다. 마치 최근 연애하는 척 하지만 아주 꽤 됐음

"의식주" 분류의 다른 글

La Blogotheque (4)2009/08/07
지난 추석은 이와 같았다 (4)2010/09/26
반건시 곶감 (20)2009/12/09
디자이너의 숍 (2)2014/10/30
아플 땐 죽 (10)2012/06/08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1/07/23 02:46 2011/07/23 02: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밥맛빵 2011/07/23 09:36

    혹시 애인에관한글이아닐까생각햇는데 역시낰ㅋㅋ

  2. 바리 2011/07/31 20:09

    머리 큰 것만 빼놓고 묘사한 부분들이 오병과 똑같아...라고 하면 나만의 착각일까? 근데 정말 냉정한 것도 똑같음

    • 앙겔부처 2011/08/01 15:17

      갑자기 오병 드립 ㅋㅋㅋㅋㅋㅋ
      근데 묘사한 것만 보면 그렇게도 보이네요 그 느낌을 잘 적지 못 한 것 같아 오병이 속편한 자유주의자라면 저쪽은 엄격한... 뭐라고 할까; ㅋㅋㅋㅋ 암튼 재밌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선심

category 마우스일기 2010/03/03 14:40

선한 마음을 쓰려고 했는데 한문으로 쓰면 선심이야?? 응?? 선심쓰듯...< 왜 선심이 나쁜 말이 되었을까나

 

오늘은 아라라랍어 수업 있는 날 글씨 연습하려고 초중학생들이 쓰는 줄이 쫙쫙 간 영어노트는 하나 썼지만 일 글자도 안 썼어 너무 한심해 'ㅅ' 주말에 쉬는 동안 모했어?? 몰라 너무 바빠...<

 

그보다< 예전에 오와리노나이러브송이라는 희대의 불멸의 야오이 소설을 빌려드린 분께 1년만에 연락이 왔다 그때 많은 사람에게 빌려줘서 아이디 말고는 기억 나는 게 없는데 좋게 대여를 마무리 못 해서 마음에 걸렸다고 이래저래 사정이 있어서 이제라도 선물을 보낸다며 컵을 하나 보내셨다구..

 

야호 근데 나 이사하고 전화번호도 바뀌었는데 ㄱ-;;;;;; 급하게 새로운 주소를 써서 메일로 보냄< 반송되면 다시 보내주세요...(소심) ㅋㅋㅋㅋㅋ

 

착한 마음이 언젠가는 보답을 받는구나 라는 말을 선심을 써라...라고 적어주자. 누군가에게 이름을 붙일 기회가 있다면 선심이라고 붙이고. 참 싫겠다'ㅅ'

 

얼마전에 고3 친척동생을 만나 너네 친구들도 강동원 좋아하냐?고묻자

 

"응 애들이 남신이라 그러던데?"

 

ㅇ<-< ㅋㅋㅋㅋㅋㅋㅋ 옛날에 자기 여자친구를 "나의 여신" 이라고 표현한 애한테 신이면 신이지 여신은 뭐냐라고 했었지만 남신이란 단어를 듣는 순간 모든 것이 이해가 갔다...< 그냥 신이라 그러면 괜히 번개나 날리고 약간 멍청한 느낌...; 하지만 남신이라 그러니까 전신알몸에 천 한 쪼가리 걸친 아름다운 몸이 떠오른다. 그러나 전복적이라기보단 뭐.. 뭐라 그러더라?? 뭐 그냥 약간 성평등보단 여자도 호스트바 가는 그런 느낌의 단어?? 그 정도는 아니지만 같은 맥락의. 궁극적으로는 여성 억압의 같은 기제가 작동하는 ---------- 그러나 나는 그런 맥락으로 쓰지 않는다< 자유롭게 외치리 남신 만세!!!!! 강동원 짱!!!!!!! 영원한 넘버원 포레버 러범★

 

아우 내가 미쳐 인뱅 안 돼서 컴터 또 껐다 켜야 해ㅜㅜㅜㅜㅜ 주분투라면 이 모든 과정이 10초면 해결되겠지만 아뿔싸... 사무실 컴은 xp... 붉은 별 쓰고 싶다 ㅋㅋㅋㅋㅋ

"마우스일기" 분류의 다른 글

추락 (0)2012/05/18
08-08-11 23:59  (16)2008/08/13
그래서 그만 하였다 (0)2012/09/18
버스 vs 전철 비굥 (5)2010/09/07
취직축하 (6)2008/02/12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10/03/03 14:40 2010/03/03 14:4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순이 2010/03/03 14:51

    GD가 조아? 남신이 조아?

  2. 파란꼬리 2010/03/06 09:47

    ㅋㅎㅎㅎㅎㅎㅎㅎ
    정말 그 말 하나에 그냥 이해가 빵! 가요.

    • 앙겔부처 2010/03/06 16:00

      남신 말이죠?? ㅋㅋ 한 포스트에 이것저것 쓸데 없는 말이 많이 써있어서 뭘 말씀하신 건지 모르겠어서 다시 읽어봤긔 ㅎ

  3. 치즈 2010/03/08 11:06

    ㅎㅎㅎ 오늘 의형제 보러갈거에요~ 강동원님과 송강호님을 볼 생각에 마음이 설레네요.^^

    • 앙겔부처 2010/03/08 15:03

      전 의형제 별로였어요< 좋다는 사람 많더라구요 ㅎㅎ
      하지만 우월하신 강동원님을 보는 눈의 즐거움은 정말이지 ㅜㅜㅜㅜㅜㅜ

  4. 치즈 2010/03/10 15:32

    의형제 보고왔는데, 내용은 역시......그냥 강동원님을 보는 즐거움밖에 없더군요.ㅋ 피비린내가 진동하는고만~ 완전 쩔어~~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