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해피빈~ 검색 결과

해당 글 1

윈윈게임?

category 마우스일기 2008/09/01 13:24
이주노동자 방송도 네이버에 해피빈이 있다.
콩 1개당 100원. 10개를 기부해 보았다. 내가 콩이 있을리는 없고 보니까 메일 마일리지 점수를 콩으로 바꿔서 기부할 수 있네.

난 네이버 메일은 잘 안 쓰는데, 한참 네이버를 안 쓰다가 네이버 블로그에서 이웃공개 포스트들을 보기 위해 네이버를 쓰게 되었다. 그러다 메일도 가끔 오고, 네이버에 까페에 가입하다 보니 네이버 메일도 종종 쓰게 되었다.

그래서 나도 모르는 새에 마일리지가 쌓여서 그걸 전환해서 기부했다. 기부했는데도 마일리지 쫌 남았네 한 번 더 할 수 있겠다.

메일을 로그인해서 확인하는 것만으로 마일리지가 초큼씩 쌓인다. 별생각없이 한 번 클릭해 주고, 네이버는 사용자 늘어나서 좋고, 해피빈으로 무지무지 소액이나마 작은 단체들 후원도 받고... 윈윈 게임?!

작년에 우리 단체도 해피빈을 하는 게 어떤가 토의하는데 내가 극렬 반대했다. 일단 돈이 어마무지하게 많이 들어온다면 하겠지만 그것도 아닌데(기부된 콩 수를 보라. 진짜 적다) 왜 네이버 좋은 일에. 네이버 좋은 일이란 거슨 방문페이지 수가 많이 올라가서 광고를 늘릴 정도는 안 되겠지만(당시 해피빈 운영이 잘 안 된단 얘기도 들었다) 네이버 이미지 말이다. 브랜드밸류 세척에 미약한 도움들이 모여서 거대한 협력을 만든다구.

거기 올려서 활동이 알려지는 효과가 초큼 있다해도 진짜 초큼이고 차라리 더 열심히 활동하는 게 낫다.고도 말했고 또 음음 그런 대기업에 어쩌구저쩌구.

그래가지구 내가 제일 미친듯이 반대하고 몇 명 반대해서 안 했다. 그때 네이버 해피빈이 단체에 직접 연락을 했었다, 네이버에는 다양한 단체가 필요하고, 각 작은 단체들은 활동도 알리고 잘 되면 돈도 벌구. 음... 윈윈게임까진 아니고 몰라. 지금은 영 생각이 뭉술뭉술하네. 심지어 네이버 메일 자주 써서 마일리지 올려서 콩 기부해야지 싶을 정도니. 전략적인, 뭐 그런 것보다 그냥 옛날엔 그냥 이것저것 자본과 연계되는 것은 극렬 더럽다고 생각했는데. 그래갖고 뭐랄까... 여튼 아주 심했다. 사회복지도 완전 증오하고; 뭐 근데 세상일이 그렇게 일도양단으로 해결할 수 있는 게 없구나. 행간에 생략된 걸 뒤로 하고 결론을 낸다. 세상엔 훌륭한 사람들 참 많아. 다짜고짜 더럽다 그래서 미얀... 지금은 안 그램. 뭔가 새로운 철학체계를 세워야겠어 나만의 나만을 위한 나만에 의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ㅇ<-<


+헉 한달에 한 번만 전환&기부 가능하네 뭥미 겨우 한달에 1000원 지원해주냐 네이버 개늠시끼들 생색만 내고 퉷퉷퉷 안 해 안 써 옘비한다 ㄱ-젠장 잠시잠깐 흔들린 나의 순결사상 미얀~~~~~~~ 더러운 것들 퉷퉷퉷

"마우스일기" 분류의 다른 글

지디제잉 (7)2009/08/16
존대말을 반말로 편집하기 (6)2007/11/23
은퇴 (4)2008/02/19
PRIDE 3인방 (11)2007/06/26
 (2)2011/04/21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8/09/01 13:24 2008/09/01 13:2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u 2008/09/01 13:59

    소비하면서 생산하고 착취당하는 그대여, 당신도 노동자요! 기립하시오!

  2. 앙겔부처 2008/09/01 21:24

    흥!

  3. laron 2008/09/02 17:48

    그냥 난 콩 썼음.

  4. 나연 2008/09/03 08:37

    기부문화가 기업과 연계되면 서로좋지아니한가 하는 생각이 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