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노동자 강제추방 반대!

이주노동자 강제추방 저지하자!

아까 텔레비젼에 미국의 한 초등학교에서 이주민들의 2,3세들에게 영어/모국어(?)를 반반씩 가르치고 있다며, 특히 한국계 선생님들을 인터뷰하며 뭔가... 시에서도 지원받고.. 뭔가 고마워하고 좋아하는 뉴스가 나오던데.

 

참 웃기는 일이다 한국인이 외국 나가서 좀 대접받았으면 하고 바라지만 한국인도 나가면 이주노동자임에 다를 바 없거든. 다들 비자받고 "합법 체류"하는 것도 아니고.

 

아무튼 이번 미누씨 사건을 보면서 생각을 한 건... 하다못해 남의 땅을 점유하고 살아도 20년 지나면 그 땅의 소유권을 인정해주는데, 사람이 17년이나 어느 나라에 살았으면 그 현상태 보호해서 영주권 정도는 줘야 하지 않는가? 법적으로도 충분히 가능할 것 같고.. 그런 게 있었음 좋겠다. 그냥 자본주의 질서에서도 될 것 같은데..

 

그리고 법이 있든 말든 오래 살았든 말든, 정말이지 나는 한국인들이 다 외국에 나가서 이주노동자가 받았던 그 인간으로 취급받지도 못하는 그 끔찍한 상황을 다 겪었으면 좋겠다고 악이 받치곤 한다.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