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은 언제나 하레와 구우

category 영화나 드라마 2005/03/05 03:28

구우 사마의 신나는 한 때!

 

매일매일 한 편씩 즐겁게 보고 있다. 늦었지만 빠져들고 있으셈~~

구우 사마께서 좀더 대사가 적고 비열하셨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만, 구우 사마 마음이시다.

오늘 본 7화는 좀 재미없었다.

 

원래 이 포스트는 분노를 폭파시키는 비밀글이었다-_-

나도 언젠가부터 포스트 번호 건너뛰는 게 싫어서 삭제 안 하고 이렇게 새 글을...

그러나 내용없음-_-

"영화나 드라마" 분류의 다른 글

아비정전 (10)2007/05/09
응답하라 1997 (0)2012/09/07
노동영화제 (5)2004/11/18
버블BUBBLE, 2005 (0)2006/03/20
여섯 개의 시선 (1)2005/05/02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5/03/05 03:28 2005/03/05 03:28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42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류 2005/03/07 10:34

    아하, 비밀글 쓰면 번호가 건너뛰는 거군요? 그동안 비공개 글 쓰면서 그런 거 있는 줄 몰랐는데 아는 사람은 다 알았겠구나. -_-;

  2. 뎡야 2005/03/07 16:13

    삭제글도 번호 넘어가니까 비밀인지 삭젠지는 모르죵. 전 예전에 삭제를 많이 눌렀는데 지금은 비밀 해제-_-시에 다른 글을 써요

  3. 횬히메 2005/03/08 00:59

    구우 사마~~

    맑은 날 그리고 흐린 날~~~ㅋㅋㅋㅋ

  4. 뎡야 2005/03/08 10:30

    헐 횬힘 너무 좋아하지 마셈~ 무서우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