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취 검색 결과

해당 글 1

닌자라든가 암살자라든가

category 비보잉일기 2007/08/10 21:14
옛날에 꿈이 닌자가 되는 거였는데, 혹시 돌연변이 닌자거북 애니 보면서 그랬던 걸까?
모르겠지만, 암튼 난 어릴 때부터 살금살금 걸어왔다. 지금도 언제 어디서든 발소리를 내지 않고 걷기 위해 최선을 다하며 살고 있다. 그냥 습관임. 특히 계단같은 거, 텅비어서 울리는 데 지나갈 때 사뿐사뿐...
그래서 뚱뚱해도 몸이 가벼운 느낌이 드는 그런 게 있는 듯...<
그래서 운동화를 선호하고. 정말 구두 신으면 어떻게 해도 소리가 나잖아, 버럭!!!! 운동화같은 구두는 없는 거얌??? 올들어 구두 거의 안 신었고 여름 구두는 한 번도 안 신었다. 무조건 샌달... 이 샌달은 운동화 밑창이라서 세상에서 가장 편안함. 이거 몇 년 더 신을 수 있을까. 너무 혹사시키네ㅜㅜ


오늘 비보이 갔는데, 수욜에 빠졌다. 월욜에 가고 오늘 갔는데 월욜에 좀 잘 했는데 오늘은 너무 힘들었다.
처음에 물구나무 서는데 팔이랑 몸에 힘이 쫙 빠져부렀다.

시작할 때는 언제나 팔팔한 나이기에 어? 뭐야?? 그러고 팔굽혀펴기를 하는데
그것도 오지게 힘들었다. 2개째에 얼굴에 피가 쏠려...

우웅 짐작이 가는 것은 단 한 가지 뿐이다. 돼지고기를 안 먹고 있다.

해마다 반드시 시도해보는 채식... 지금 5일째인데.

내가 과도하게 돼지고기를 많이 먹는다. 고기는 돼지랑 소만 먹는데, 소는 어차피 거의 먹을 일도 없고 돼지는 정말 한달에 한마리 잡아먹는 거 아닌가 의심이 될 정도로 많이도 쳐먹어왔다.

이것말고는 생활습관이 바뀐 게 아무것도 없다. 그니까, 일요일에 마지막으로 먹고 월요일에 일요일에 먹다남은 걸 쪼끔 먹고=ㅅ=;;;; 그뒤로 햄도 안 먹는데... 힘이 없어...!!! 생선 계란도 안 먹다가(반찬으로 안 나와서일 뿐;;;; 이건 먹음) 오늘 점심에 첨으로 생선 먹구... 음...

고기를 안 먹어서 힘이 딸리는 거 아냐?! 라는 초강력한 의문이 든다. 정말인가요;ㅁ; 아닌가요;ㅁ;

채식을 굳이 하고 싶은 것은 아무 이유도 없다. 뭐 이유야 많지만 진짜 하고 싶은 데에는 아무 이유 없다.
다만 올들어 채식 생각도 안 하다가 시도하게 된 것은, 채식하는 친구 반다는 3,4일 머리를 안 감아도 머리에서 냄새가 안나는 것이다...!!!

체취를 지우는 것... 이거 너무 멋지다. 닌자 혹은 암살자로서 갖춰야할 일 덕목이다. 몸에서 아무리 좋은 냄새라도 나면 실수로 살아난 피살예정자가 기억할 거 아냠... 쿄쿄쿄

그렇다고 내 몸에서 향기나 기억할만한 악취가 나진 않는다. 기억못할 만한 악취는 쪼금 있심-ㅅ-;;;
암튼 체취가 안 났으면 좋겠다. 정말 멋진 일이다.

그런데 체취가 안 나는 대신 힘이 후달린다면...??? 계란과 어패류, 두부를 존나세게 쳐머거


참... 몇 년 전에 유행했던 존나세가 머였더라... 궁금해서 찾아봤는데 존나 웃겨...ㅜㅜㅜ 귀여니 소설 패러디 주인공이었다. 미치겠다 존나 쎄서 존나세다 캬캬캬캬캬컄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7/08/10 21:14 2007/08/10 21: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atpowder 2007/08/10 21:39

    키카 2m인데 몸무게는 40kg이든가 하는 전설의 사나이 존나세군

  2. 뎡야 2007/08/10 22:34

    아닌데요? 키 190인데요? ㅋㅋㅋ

  3. 알엠 2007/08/10 22:35

    오늘 보라매공원에 갔는데 남자아이들이 비보이....그거 하던데요. 하은이랑 같이 박수 많이 쳐줬어요. 자꾸 넘어져서리...

  4. dakdoo 2007/08/10 22:40

    중학교 때 제 꿈이 해적이나 산적이었습니다..ㅡ.-;
    그리고 육식을 줄이고 싶다면 역시 '육식의 성정치'를 절반정도 추천합니다.^^ㅋ

  5. 벌레 2007/08/10 23:05

    음 먹는 음식 종류에 따라서 근력에 영향이 바로바로 가나봐요?
    듣고 보니 시험해 보고 싶기도 하군요

  6. 아침 2007/08/11 01:23

    아무 이유없다는 말은 정말로 중요한 이유가 있다는 걸로 해석한답니다. 아무 이유없는데 할만큼 중요하다는 거죠.ㅎㅎ 근력과 채식은 글쎄요... 지구력에는 채식이 확실히 도움이 되는 듯해요.

  7. 썩은돼지 2007/08/11 01:41

    오오 비보이. 그거 어디서 배워요?

  8. 뎡야핑 2007/08/11 09:51

    알엠/ 공원... 저도 하고 싶은데 공원에 사람이 많아서 휴우...=ㅅ=
    닥두/ 산적...=ㅁ= 산적은 졈... ㅋㅋㅋ 읽어 볼께염

    벌레/ 모르겠어요. 일상생활에서는 전혀 모르겠는데 어제 갑자기 그래서 깜짝 놀랐답니당
    아침/ 오오...!! 제게 중요한 거였군요'ㅁ' 지구력도 워낙 없으니까 잘 분배해 봐야겠어염
    썩돼/ 우리 동네... 인천에 학원 있어요. 서울에도 있을텐데

  9. ScanPlease 2007/08/12 15:58

    와~~~ (응원의 함성)

  10. 뎡야 2007/08/12 22:53

    예에에~~~~

  11. 2007/08/30 11:08

    그 미련한소 맞구요.. // 근데 채식하면 정말로 몸에 체취가 없어지는거요?

  12. 그뎡야핑 2007/08/30 14:12

    아직 고기 중단한지 얼마 안 돼서 모르겠네요. 저는 아직 냄새 남...=ㅁ=

  13. sfsgsg 2008/02/13 14:43

    정말 쉽게 12키로 감량 성공했어요. 연예인이 즐겨하는 요요없는 맛있는 영향 다이어트 5년 더 젊게 만드는 다이어트 자신있게 건강하게 다욧하세요. ▷▶허브그린◆ http://www.herb-green.com/// 0 5 0 5-313-5800

  14. 뎡야핑 2008/02/13 17:3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뚱뚱으로 검색해서 오셨나바영 나 이제 살 많이 빠졌는데 호홍 다욧이란 말 너무 귀엽잖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