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하셨쎄여??

category 마우스일기 2008/07/21 09:27
제목은 나한테 하는 말임 ㄱ-;

 [감동의 포스트 ]!! EE!! EE!!! ㅋㅋㅋㅋㅋ


이랜드300일-투쟁은 끝나지 않았다
저는 이걸 읽고 가심이 찢어지고 눈물을 펑펑 흘렸더랬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우리의 소박한 꿈을 응원해줘>

더러운 세상, 한심한 사람들
이 글에 적힌 거 다 아는 내용 들어본 내용이었는데도 굉장한 울림으로 다가왔다 긍정하는 힘을 알게 되었다 나는 죽어도 이렇게 생각이 안 되어서 더더욱 감동적. 마지막 문단이 죽음이다 ㅇ<-< 최곰

규민의 詩
엄마 매롱!!!!
귀여워;ㅅ; 귀여워어어어어 너무너무 좋앙

아줌마 정체성

"그도 박봉과 과로에 시달리는 노동자일 것이다. 그러나 어렵게 사는 모든 사람이 연대의 정으로 서로를 대하는 것은 아니다."

괴로운 진실.

 

2008/06/27

이런 얘기를 하다보면 돌봄 노동이 필요한 사람을 부담스러워하는 것 같아서 입을 열기가 힘들다. 제도적인 문제다,라는 것을 누구나 동의하면서도 부담을 지는 사람은 정해져 있고.. 강추함 응??

 

 

내가 무지무지 마음속으로부터 감동하거나 동조한 것을 뽑아보았는데 더 있는데 기억이 안 난다. 그거 찾느라고 많은 시간을 흘려보냈네 휴우(담배) 마음으로부터 감동해서 추천을 눌렀는데 불진에 올라가지 않아서 나름 실망했던 기억이 수차례 있는데 어떤 글들이었는지 찾아낼 길 없노라 냐하하

 

그리구 너무 길고 어려워서 예전에는 거의 읽지 않았던ㄱ- 진보불로구 대표적 철학블로그-ㅅ-;;; ㅋㅋ EM님의 블로그를 통으로(!!) 추천한다; 조금씩 옛날글들도 읽고 있다. 천천히 읽으니까 그렇게 안 어려운데?! 나도 철학자?! 잉??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마우스일기" 분류의 다른 글

어제 집회 - 당최 뭐가 뭔지 (3)2006/04/30
비아냥대지 말기 (0)2011/11/01
보이첵 (4)2008/06/02
존댓말 (4)2008/11/24
혼자가 아니야 (0)2005/11/11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8/07/21 09:27 2008/07/21 09:27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1526
  1. 감동 글들

    앙겔부처님의 [감동하셨쎄여??] 에 관련된 글. 2008/07/21 14:5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샤럽 2008/07/21 10:07

    님의 코사지가 어찌나 방갑던지. 난 더 큰 왕꽃있삼~ 나중에 보여줄게요~
    택시를 잡으러 무단횡단하던 애처로운 뒷태를 보았소. 잘 들어가셨쿠나!

  2. 앙겔부처 2008/07/21 10:11

    샤럽님 글 중에도 하나 있었는데. 최근에 쓴 거 있잖아요 어떤 미친놈이 덧글 달았던...ㄱ-
    근데 나 무단횡단 했던가=_=?? 아아........ 맞다 택시 타러가 아니고 버스 타러.. 암튼 무단횡단 했네염... 쿠쿠

  3. 샤럽 2008/07/21 10:15

    ㅋㅋ 실시간 리플이다. 강추해주세요. 요즘 진보블로그의 시류에 맞는 글이자네요. 난 요즘 논쟁을 보면서 엄마가 아이보러 칼퇴하거나, 아이 땜시 출장을 못 가거나 하면 그 업무가 다른 비혼'여성'에게 가고, 그걸 또 '여성이 결국 다른 여성을 착취하는 것으로 노동을 지속한다'고 분석하는 잡것이 생각났음.

  4. 앙겔부처 2008/07/21 10:28

    샤럽님 글 강추해달란 겅미?? 닫았자네...ㄱ- 그글에 달렸던 덧글도 착취 뭐 어쩌고 그랬던 거 같은뎅.

  5. 샤럽 2008/07/21 11:40

    열게욤 ㅋㅋ 근데 왜 좋은 글이면 덧글을 달아주셈
    덧글이 안 달려서 불로그가 재미없기도 해유.

  6. 앙겔부처 2008/07/21 11:56

    오오 나때문에 열었다!! 나때문에 연 불로그가 생겼다!!! 캬캬캬캬<

  7. 앙겔부처 2008/07/21 11:58

    와 다시보니 덧글이 미친놈 수준은 아니네... 나의 기억력이란...=_=;;;; 아나의 폭력성 맴매ㅜㅜㅜㅜ

  8. 염둥이 2008/07/21 14:55

    둘이 사귀는구나...흑.

  9. 뎡야 2008/07/21 18:29

    셋이 사귈깝숑

  10. laron 2008/07/21 20:06

    "EE!!" 너무 써먹지 마삼.
    나의 카와이한 용개쨩은 츤데레 하면서도... 하앜~

  11. 염둥이 2008/07/22 00:19

    뭐야 나도 추천했는데 추천은 한번밖에 안되는데
    이건 뭔지...냄새 킁킁

  12. 앙겔부처 2008/07/22 08:04

    뭐여 염둥님 순결치 못하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무신 냄섀...=ㅅ=?

    라런/ 나 라런님때매 이이 완죤 좋아하게 됐당께 느므 재밌는걸 꺄하하하 EE!! EE!!

  13. 벌레 2008/07/22 12:50

    블로거 모임이 7월 ㅌㅌ절이네.

    ㅌㅌ!

  14. 앙겔부처 2008/07/22 13:40

    지방에서도 ㅌㅌ!! ㅌㅌ!!
    ㅋㅋㅋㅋ

  15. 자비 2008/07/22 20:49

    "EM님의 블로그를 통으로(!!) 추천"에 동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