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개의 노래9 Songs, 2004

category 영화나 드라마 2006/03/04 03:55

영화 보면 그 영화에 대해 이것저것 검색하는 게 취미생활인데 점점 귀찮다. 요즘엔 제작연돈지 개봉연돈지 영화 끝에 붙는 연도를 내 생각대로 적고 있다-_-;;

 

이 영화는 내가 왕왕 대왕 기대하는 마이클 윈터바텀이라고 정치영화 찍는 감독의 야한 영화다-ㅁ- 아이고 나도 정말이지 그래서 이것부터 봤다;;

 

글쎄 예전에 영화잡지에 단신으로 실린 어떤 감독이 영화 속에서 섹스 신을 꼭 진짜로 섹스해야한다고 하면서 왜 가짜로 해야 하냐고? 그러길래 나는 어처구니없어 했는데, 이 사람이 그 사람이라고 친절한 순이가 가르쳐줬다. 나는 뭐야, 그럼 호주 갔다온 연기 하려면 호주 갔다와야하고, 엄마 죽은 연기 하려면 엄마 죽어야 돼? 그랬더니 순이는

 

 

"죽음 이외의 금기는 깨고 싶었나 보지"

 

라고 말했다. 순이 멋져;ㅁ; 네가 옳다 순아. 너를 좇아 옴순이교나 만들쏘냐.

 

사랑을 나누고 클럽에 가서 7개의 노래를 함께 듣고 9번째 노래는 남자 혼자 들으며 영화가 끝난다(한 번은 여자 결석). 대화를 하고 잠깐 남극이 나오고, 클럽의 구 개의 공연은 전부 다 보여준다. 그... 재미없었다=ㅁ=;;;;;;;;

 

죽음 이외의 금기는 깨버린다는 순이의 말이 영화를 압도했다. 순이가 더 멋져♡ 순아 사랑해;;;;;;;

"영화나 드라마" 분류의 다른 글

하나-비, 1997 (4)2012/01/19
Geri's Game (2)2005/06/17
매음굴에서 태어나 (3)2004/11/05
앤티크 (8)2008/11/24
자본주의 공략법 (4)2006/10/23
진보블로그 공감 버튼트위터로 리트윗하기페이스북에 공유하기
2006/03/04 03:55 2006/03/04 03:55

트랙백

http://blog.jinbo.net/taiji0920/trackback/88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조커 2006/03/06 12:01

    보셨군요, 보셨군요..
    보고 싶은데, 보고 싶은데...

    요새 영화는 극장에서만 보고 있어서
    보려고 뽑아둔 리스트가 다 부질없어요 ㅠㅠ

  2. 앙겔리마 2006/03/06 23:41

    그렇군요 부자셈☞☜

  3. 조커 2006/03/07 00:19

    아니, 부자라는 의미가 아니라...
    최근에는 그만큼 영화를 못 보고 있다는 의미였는데.......
    흙흙흙 너무해?...... (울면서 달려간다)

  4. 앙겔리마 2006/03/07 00:25

    우는 아이 떡하나 더 먹는다